2018.01.11 (목)

  • -동두천 -14.6℃
  • -강릉 -10.1℃
  • 맑음서울 -12.6℃
  • 맑음대전 -12.2℃
  • 맑음대구 -8.8℃
  • 맑음울산 -7.6℃
  • 광주 -8.4℃
  • 맑음부산 -6.9℃
  • -고창 -8.5℃
  • 제주 -1.1℃
  • -강화 -14.7℃
  • -보은 -19.5℃
  • -금산 -17.4℃
  • -강진군 -6.5℃
  • -경주시 -8.1℃
  • -거제 -5.4℃
기상청 제공

정치

영등포구의회, 의정연수 및 군부대 위문

  • 등록 2018.01.11 09:00:28



[영등포신문=함창우 기자] 영등포구의회는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12일간 강원도 속초에서 2018년 상반기 의정연수를 실시했다.

이번 의정연수는 국가행사와 시책에 동참하고 세미나를 통해 의원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실시됐으며, 특히 의원 및 직원 45명이 참석한 합동 세미나로 원활한 의회 운영을 위한 소통과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의원들은 먼저 강릉시에 위치한 평창올림픽 홍보관을 견학하며 성공적인 동계올림픽 개최를 기원했다.

이어 동해시에 위치한 해군1함대사령부 양만춘함에 방문해 국가 안보와 국민을 위해 힘쓰는 해군 장병에게 감사 인사와 위문품을 전했다.

속초 마레몬스 호텔에서 열린 세미나에서는 국가미래전략원 대표 장영권 박사를 초빙해 자치분권 시대: 지방의회의 변화와 혁신을 주제로 강의를 들었다.

이용주 의장은 지방분권 강화를 위해서는 지방의원 개개인의 역량 강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번 연수를 통해 4년간의 의정활동을 돌아보고 남은 임기를 성실히 수행하고자 다짐하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영등포구, 다중이용시설 대상 특별안전점검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는 9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지역 내 다중이용시설과 목욕탕을 대상으로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제천 화재 참사의 원인 중 하나는 바로 비상구 앞 물건적치로, 재난 사고 발생 시 유일한 탈출통로였던 비상구가 목욕 바구니로 둘러싸여 제 역할을 못 하고 인명 피해를 키웠다. 구는 ‘제2의 제천 화재 참사’와 같은 유사 재난 발생에 대비하고 구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시설물 피난 동선 및 대피로 점검에 나선다. 점검 대상은 공중위생관리법에 따른 지역 내 모든 목욕탕 45곳과 건축법에 따른 다중이용시설 중 대형판매시설 11곳, 문화‧잡화시설 4곳, 관광숙박시설 12곳으로 총 72곳이다. 동별 담당 공무원이 직접 현장에 나가 비상구 폐쇄 여부 등 피난통로 유지관리 상태,소화시설 배치 유무,소화‧피난에 방해되는 시설물 설치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특히, 제천 스포츠센터가 8, 9층을 불법 증․개축해 테라스, 옥탑방 등으로 사용한 사실이 드러난 만큼 무단용도변경 등 기타 건축법 위반 사항도 함께 조사할 예정이다. 점검 결과 비상통로 물건적치 등 현장에서 바로 시정 가능한 경우 즉시 시정 조치한다. 시설‧설비 기준











영등포구, 다중이용시설 대상 특별안전점검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는 9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지역 내 다중이용시설과 목욕탕을 대상으로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제천 화재 참사의 원인 중 하나는 바로 비상구 앞 물건적치로, 재난 사고 발생 시 유일한 탈출통로였던 비상구가 목욕 바구니로 둘러싸여 제 역할을 못 하고 인명 피해를 키웠다. 구는 ‘제2의 제천 화재 참사’와 같은 유사 재난 발생에 대비하고 구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시설물 피난 동선 및 대피로 점검에 나선다. 점검 대상은 공중위생관리법에 따른 지역 내 모든 목욕탕 45곳과 건축법에 따른 다중이용시설 중 대형판매시설 11곳, 문화‧잡화시설 4곳, 관광숙박시설 12곳으로 총 72곳이다. 동별 담당 공무원이 직접 현장에 나가 비상구 폐쇄 여부 등 피난통로 유지관리 상태,소화시설 배치 유무,소화‧피난에 방해되는 시설물 설치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특히, 제천 스포츠센터가 8, 9층을 불법 증․개축해 테라스, 옥탑방 등으로 사용한 사실이 드러난 만큼 무단용도변경 등 기타 건축법 위반 사항도 함께 조사할 예정이다. 점검 결과 비상통로 물건적치 등 현장에서 바로 시정 가능한 경우 즉시 시정 조치한다. 시설‧설비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