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9.0℃
  • -강릉 -6.1℃
  • 맑음서울 -8.4℃
  • 맑음대전 -6.9℃
  • 맑음대구 -5.4℃
  • 맑음울산 -4.0℃
  • 광주 -5.0℃
  • 맑음부산 -2.4℃
  • -고창 -5.8℃
  • 구름많음제주 2.0℃
  • -강화 -6.7℃
  • -보은 -13.3℃
  • -금산 -10.3℃
  • -강진군 -2.3℃
  • -경주시 -4.5℃
  • -거제 -1.5℃
기상청 제공

종합

고속도로서 운전중 시비붙어 총격전, 60대 사망

  • 등록 2018.02.12 09:34:52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I-5 고속도로에서 운전자들끼리 시비가 붙어 결국 총격전으로 이어지면서 60대 운전자가 사망했다. 특히 총을 쏜 오토바이 운전자는 20대 여성인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
워싱턴주 순찰대(WSP)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5시께 킹과 피어스 카운티 접경 지역 I-5 고속도로 밀튼 인근 HOV차선에서 브루스 존스(60)가 부인(57)과 함께 2016년형 GMC 테레인을 몰고 남행차선을 달리다가 앞에서 모터사이클을 몰고 가던 24살 여성과 노상 시비(Road Rage)가 붙었다.
존스는 138 마일 포스트 인근에서 차량들이 밀리게 되자 차를 갓길로 빼 정차한 뒤 모터사이클 여성 운전자에게 항의했다그녀도 갓길에 내려 언쟁이 시작됐고 몸싸움으로 이어진 뒤 여성이 총을 꺼내 존스를 총격했다
존스는 현장에서 숨을 거뒀으며 이를 지켜본 부인도 차에서 총을 꺼내와 오토바이 여성 운전자를 향해 총격했지만 총탄이 빗나갔다.
부인의 신고로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오토바이 여성 운전자를 체포하고 사건경위를 수사하기 위해 I-5 남향 차선 2개를 폐쇄했다이에 따라 페더럴웨이 지역에서 사고 지점까지 극심한 교통정체가 빚어졌다.
순찰대 관계자는 운전중 시비가 붙을 경우 차에서 내려 싸움을 벌이다가는 이 같은 총격사건으로 이어지기 십상이라며 운전중 시비를 벌이지 않는 것이 최고지만 이런 일이 벌어지면 아예 서행해서 문제의 차량을 먼저 보내라고 당부했다.

제공/: 시애틀N 






영등포구, ‘2018년 청렴도 향상 추진계획’ 수립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는 2018년을 청렴정상에 다시 오르기 위한 교두보를 쌓는 원년으로 삼기 위해 ‘2018년 청렴도 향상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전 직원이 청렴실천에 나선다고 밝혔다. 구는 내부청렴도와 외부청렴도, 청렴한 조직문화 확산 등 3개 분야 총 20개의 실효성 있고 지속가능한 청렴시책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청렴은 나로부터 비롯된다(청나비)’는 청렴 조직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전직원 청렴지킴 손도장 찍기 퍼포먼스 청렴수기공모,청렴 토크 콘서트 및 연극 등을 개최할 계획이다. 지난 9일 구청 광장에서는 조길형 구청장이 함께 참여해 반부패 ․청렴실천 캠페인을 벌였다. 아침 출근길의 직원들과 주민들을 대상으로 영등포구 청렴실천 결의문과 변경된 청탁금지법을 홍보함으로써 청렴한 구정 분위기를 조성하고 확산시켰다. 또 올해 처음 시행한 ‘청렴주의보 발령’ 이 눈길을 끈다. 지난 1일 제1호 청렴주의보가 발령되어 설 명절을 앞두고 직원들에게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있다. 이번 청렴주의보는 설 연휴 직무관련자로부터 금품‧향응 등을 받지 않는다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한다. 구민 만족도를 향상시키기 위해 민원처리 시스템도 개선한다. 부패 취약분야 민원


영등포구, 2018년 문래공공예술 지원 사업 공모 [영등포신문=함창우 기자] 영등포구가 오는 23일까지 문래창작촌 예술인들의 활동을 지원하고 지역공동체 문화 활성화를 위한 ‘문래공공예술 지원 사업’을 공모한다고 밝혔다. 문래창작촌은 철재공장과 예술이 공존하는 독특한 공간으로 2000년대 부터 젊은 예술가들이 값싼 임대료를 찾아 철공소가 떠난 자리에 하나둘 둥지를 틀면서 형성됐다. 구는 자생적으로 형성된 이 공간을 서울의 대표 창작예술 중심지로 발전시키고 문화도시로 성장하기 위해 2008년부터 ‘문래공공예술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벽화그리기, 공공미술프로젝트, 아트페스티벌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 결과 ‘예술의 거리’라는 창착촌만의 색깔을 갖게 되었다. 현재는 약 300여명의 작가들이 회화, 공연, 음악, 영상, 문화기획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구는 문래재즈페스티벌,MMC 문래메탈대잔치,엔솔로지 발간 및 낭독회,ASF 2017 명작 다시읽기 등 총 6개의 사업을 지원하며 주민들에게 다양한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했다. 올해도 예술과 지역공동체의 상생을 위한 사업을 모집한다. 지원대상은 2018년 내에 완료 가능한 사업으로, 문래창작촌 및 철공소 지역에 주소나 사업장을 두고 1년 이상 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