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2 (목)

  • 맑음동두천 13.5℃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13.8℃
  • 박무대전 11.3℃
  • 맑음대구 14.4℃
  • 연무울산 15.9℃
  • 박무광주 10.7℃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9.5℃
  • 맑음제주 14.9℃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1.1℃
  • 구름많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11.8℃
  • 구름많음경주시 13.5℃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종합

영등포구, 대화와 소통으로 영등포전통시장 갈등 풀어

  • 등록 2019.05.02 09:03:05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영등포전통시장 발전을 저해하는 시장 내·외부의 갈등을 타운홀미팅으로 정면 돌파한다.

 

구는 4월 30일 오후 영등포 위더스 웨딩홀에서 ‘영등포전통시장 발전을 위한 타운홀미팅’을 개최했다. 약 2시간 동안 진행한 타운홀미팅에는 영등포전통시장 상인,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그간 전통시장 현대화 사업과 시장 활성화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에도 상인 간 다양한 이해관계로 사업에 추진력을 얻기 어려웠다. 이에 채현일 구청장을 비롯해 상인, 지역주민, 시장 전문가 등 다양한 구성원들이 시장 내‧외부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이번 타운홀미팅을 마련했다.

 

먼저 영등포전통시장 현황 발표로 시장의 현실태를 살펴보고 주요 고객층, 인지도 등을 분석했다. 이어 채 구청장의 진행으로 1부 ‘전통시장 현안문제 파악’, 2부 ‘전통시장 활성화 방향과 목표’ 의 시장 개선을 위한 주제를 가지고 자유로운 의견을 나눴다.

 

토론은 타운홀미팅에 참석하고 싶은 주민은 누구나 사전 신청 없이 참석할 수 있도록 개방형으로 진행했다. 개별 발언시간에 제한을 두고 간결한 키워드로 의견을 낼 수 있도록 유도하여 많은 참석자들에게 발언의 기회를 제공했다. 발언 내용은 포스트잇에 작성해 화이트보드 부착하고 유형화하는 이슈 트리(issue tree) 방법을 활용했다.

 

영등포전통시장의 가장 큰 문제는 노점상, 점포 상인, 인근 주민 등 이해관계자들의 갈등으로 나타났다. △시장 내 위치 선점 △인근 주민의 불법주차 신고 △시장 주변 쓰레기 무단투기 등이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활성화 방안으로는 △주차장 문제 해결 △화장실 정비 △세대교체 △기존 상인의 인식 개선 교육 등이 나왔다. 한 참가자는 상인들이 재개발 트라우마가 있다며 생존권과 연관이 있는 도시개발 계획에 대해 앞으로 공유해 줄 것을 부탁했다.

 

구는 타운홀미팅에서 수렴된 의견을 ‘영등포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연구 용역’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24일 구성한 ‘영등포전통시장 상생발전협의회’에의 안건으로 상정하여 타운홀미팅에서 도출된 현안문제와 앞으로의 방향과 목표를 반영한 영등포전통시장 개선안을 도출할 예정이다.

 

채현일 구청장은 “이번 타운홀미팅을 통해 영등포전통시장에 삶의 터전을 이루고 계신 다양한 구성원들이 서로 화합하고 상생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기를 바란다” 며 “작은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이고 정책에 반영하여 상인과 구민 모두가 원하는 전통시장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영등포구, 대화와 소통으로 영등포전통시장 갈등 풀어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영등포전통시장 발전을 저해하는 시장 내·외부의 갈등을 타운홀미팅으로 정면 돌파한다. 구는 4월 30일 오후 영등포 위더스 웨딩홀에서 ‘영등포전통시장 발전을 위한 타운홀미팅’을 개최했다. 약 2시간 동안 진행한 타운홀미팅에는 영등포전통시장 상인,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그간 전통시장 현대화 사업과 시장 활성화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에도 상인 간 다양한 이해관계로 사업에 추진력을 얻기 어려웠다. 이에 채현일 구청장을 비롯해 상인, 지역주민, 시장 전문가 등 다양한 구성원들이 시장 내‧외부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이번 타운홀미팅을 마련했다. 먼저 영등포전통시장 현황 발표로 시장의 현실태를 살펴보고 주요 고객층, 인지도 등을 분석했다. 이어 채 구청장의 진행으로 1부 ‘전통시장 현안문제 파악’, 2부 ‘전통시장 활성화 방향과 목표’ 의 시장 개선을 위한 주제를 가지고 자유로운 의견을 나눴다. 토론은 타운홀미팅에 참석하고 싶은 주민은 누구나 사전 신청 없이 참석할 수 있도록 개방형으로 진행했다. 개별 발언시간에 제한을 두고 간결한 키워드로 의견을 낼 수 있도록 유도하여 많은 참석자들에게







서울문화재단, 서울 곳곳에서 활동할 ‘청년예술인’ 공모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은 서울 지역 곳곳에서 활동할 청년예술인을 지원하는 ‘서울청년예술단×OO구’를 지난 4월 29일부터 5월 15일까지 공개 모집한다. 이번 공모를 통해 서울 내 19개 자치구(강남, 강동, 강북, 관악, 광진, 구로, 금천, 도봉, 동대문, 동작, 서대문, 서초, 성동, 성북, 송파, 영등포, 은평, 종로, 중구)에서 활동할 청년 창작자와 기획자 109명을 선발하며 총 6억 5천만 원을 지원한다. 올해 신설된 ‘서울청년예술단×OO구’는 2017년부터 시작된 청년예술지원사업 서울청년예술단의 기획형 지원사업으로 각 자치구 문화기관과의 협업이 특징이다. 신진 청년예술인을 발굴하는 동시에 이미 ‘핫’하고 ‘힙’한 특정 동네에서 벗어나 서울의 다양한 지역과 연계해 예술인들의 대안적 성장 경로를 모색하는 데 목표를 두고 있다. 지원사업을 통해 청년예술인은 창작을 이어가는 것에만 그치지 않고 자치구 문화기관과 지역사회 관계자, 지역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예술가들과 교류할 수 있다. 또한 전시장이나 공연장 등의 한정된 발표 공간을 넘어선 포괄적 지역 활동을 통해 자신의 작업을 확장할 수 있다. ‘서울청년예술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