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0℃
  • 흐림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21.9℃
  • 구름많음대전 20.7℃
  • 흐림대구 15.7℃
  • 울산 17.1℃
  • 흐림광주 19.2℃
  • 부산 17.5℃
  • 흐림고창 19.9℃
  • 흐림제주 19.5℃
  • 맑음강화 22.1℃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7.3℃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16.0℃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시,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사진‧영상 온라인 공모전 개최

  • 등록 2019.07.08 14:11:30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는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이하 서울비엔날레)’를 시민과 소통할 수 있는 축제로 만들기 위해 ‘서울의 발견: 함께 누리는 도시’ 온라인 공모전을 7월 9일부터 8월 26일까지 개최한다.

 

‘서울의 발견: 함께 누리는 도시’ 온라인 공모전은 시민이 직접 즐겨 찾는 공공의 공간을 사진 또는 영상으로 업로드 후 소개하는 참여형 공모전이다. 사진 부문은 직접 촬영한 사진을 간단하게 업로드 하여 신청할 수 있으며, 영상 부문은 1분 이내의 영상 게시물의 URL을 첨부하여 유튜브 또는 인스타그램 URL을 이용 신청할 수 있다.

 

본 공모전은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공식 페이스북과 공모전 홈페이지(http://fox.fngage.com/SeoulBiennale)에서 참여할 수 있다. 작품 접수는 7월 9일부터 8월 8일까지 한 달간 진행되며, 신청이 완료되면 공모전 온라인 갤러리에 참여 기간 동안 전시된다.

 

접수된 작품은 공정한 심사를 거쳐 10인의 후보자를 선정, 8월 14일부터 25일까지 11일간 시민이 직접 참여, 공개 투표를 통해 8월 26일 당선자를 선정한다. 참여한 작품은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기간 동안 다양한 공식 채널에서 활용된다.

 

이번 공모전은 서울시장상, 서울디자인재단상 및 은상, 동상 총 20명으로 총 1,000만 원 상당의 상금과 부상이 수여된다. 서울시장상 선정자 2명에게 개별 상금 100만 원과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무제한 입장권(10만 원 상당)이 수여되며, 서울디자인재단상 선정자 2명에게는 개별 상금 30만 원과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무제한 입장권(10만 원 상당)이 수여된다.

그 외 은상 2명, 동상 6명, 총 20명으로, 은상 수상자는 문화상품권(10만 원) 및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무제한 입장권(10만 원 상당), 동상 수상자는 행사 기념품(5만 원 상당) 및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무제한 입장권(10만 원 상당)이 주어진다.

 

또한 시상작 뿐 아니라, 공모전에 참여만 하여도 추첨을 통해 커피쿠폰 기프티콘을 증정하며, 공모전 참여를 놓치더라도 이후 공개 투표 참여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커피쿠폰 기프티콘과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입장권을 추가로 증정한다.

 

공모전 참여 이벤트 기간은 7월 9일부터 8월 8일까지이며, 참여 이벤트 당첨자는 8월 13일 발표된다. 참여 이벤트 당첨자 100명에게는 경품으로 스타벅스 커피쿠폰 1매 및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입장권 2매가 증정된다.

 

투표 이벤트 기간은 8월 14일부터 8월 25일까지이며, 당첨자는 8월 26일 발표 된다. 투표 이벤트 당첨자 100명에게도 경품으로 스타벅스 커피쿠폰1매 및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입장권 2매가 증정된다.

 

임재용 서울비엔날레 국내총감독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우리의 도시가 시민이 함께 만들고 누리는 공간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서울비엔날레가 시민과 소통할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보훈청, 제대군인 귀농·귀촌 체험행사 진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서울보훈청 창업지원센터(센터장 배미숙)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제대군인과 가족을 초청해 10월 16일부터 18일까지 2박 3일간 전라북도 군산시 일대에서 제대군인과 함께하는 ‘귀농ㆍ귀촌 체험행사’를 진행했다. 서울지방보훈청이 주최하고, 전라북도 군산시와 (사)군산시귀농귀촌협의회가 공동으로 주관한 이번 체험행사에는 제대군인 부부 6쌍을 비롯한 총 30명이 참가했다. 군산시는 인구 약 27만 6천 명 중 1만6,800여 명이 농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이중 귀농인구는 3.8% 정도의 비율을 보이고 있는 도농복합도시다. 전호성 군산시귀농귀촌협의회장은“정착할 지역을 선택했으면 그 지역에서 생산할 작물을 선택하고 선도농가의 농업경영을 배워나가면 성공할 수 있다”며 농업은 노동이 아니라 경영이라고 강조했다. 참가자들은 첫날 군산시 농업기술센터에 도착해 귀농귀촌지원정책에 대한 소개를 받는 것을 시작으로 3일간의 체험행사를 가졌다. 특히 군산시로 귀농해 상추, 표고버섯, 가지, 딸기 재배를 하고 있는 선도농가를 찾아 귀농인으로부터 직접 정착사례를 듣는 생생한 탐방으로 진행했다. 서울보훈청 창업지원센터는 향후에도 다양한 생생창업탐방 프로그램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