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3 (화)

  • 구름많음동두천 31.9℃
  • 구름조금강릉 27.2℃
  • 구름많음서울 32.4℃
  • 구름많음대전 33.2℃
  • 구름많음대구 34.4℃
  • 맑음울산 32.7℃
  • 구름많음광주 32.3℃
  • 구름조금부산 34.8℃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30.7℃
  • 구름많음강화 31.0℃
  • 구름많음보은 33.2℃
  • 구름많음금산 33.7℃
  • 구름많음강진군 33.2℃
  • 구름조금경주시 32.9℃
  • 맑음거제 34.3℃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화재 피해 최소화

  • 등록 2019.08.13 13:03:45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소방서(서장 김명호)는 "지난 9일 영등포구 소재 원룸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집 앞에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를 이용해 막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같은 건물 주민이 타는 냄새가 나서 밖을 확인해보니 한 방에서 연기가 나오고 있었다. 그래서 가위를 이용해 문을 열어보니 방 안에 화염이 있어 집 앞에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진화를 시도해 화재 피해를 절감할 수 있었다.

 

보이는 소화기는 소방차량 진입이 어려워 화재에 취약한 주택 밀집지역과 전통시장 등에 누구나 신속하게 화재를 진압할 수 있도록 집중적으로 설치돼 있다.

 

소방서 관계자는 “‘보이는 소화기’를 활용한 초기 진화 시도로 화재가 크게 번지는 것을 막을 수 있었다”며 “유사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주변에 ‘보이는 소화기’가 어디에 있는지 한 번쯤 살펴보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