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8.8℃
  • 맑음강릉 13.2℃
  • 황사서울 10.0℃
  • 황사대전 10.0℃
  • 황사대구 10.0℃
  • 황사울산 11.7℃
  • 황사광주 10.0℃
  • 황사부산 13.5℃
  • 맑음고창 6.1℃
  • 황사제주 13.0℃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5.3℃
  • 맑음금산 5.3℃
  • 구름조금강진군 7.5℃
  • 구름조금경주시 7.8℃
  • 구름조금거제 11.5℃
기상청 제공

정치

최선․한기영 시의회 대변인, “오세훈 시장, 시민 혼란 줄이고, 시정 일관성 담보하는 결정”

  • 등록 2021.04.27 17:17:48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의회 최선 대변인은 오세훈 시장이 오늘 오전 광화문광장 조성공사를 예정대로 진행하기로 결론 내린 데 대해, “시민의 혼란을 줄이고 시정일관성과 연속성을 담보하기 위해 내린 결정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한기영 대변인은 “광화문광장 사업이 수 백 번의 여론조사와 행정절차를 거쳐 이미 시작된 만큼, 시민 혼란을 최소화하고 최대한 세금이 낭비되지 않는 방향으로 결정해야 한다고 언론을 통해 여러 차례 강조했었다”며 “오 시장의 이번 결정은 철저히 시민의 입장에서 숙고한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월대복원 등 3대 분야 보완대책이 광화문광장 인근 주민 및 상인, 출퇴근 유동인구의 교통불편 등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날 오전 브리핑을 통해, 지금 공사를 중단하면 400억 원이란 세금을 날릴 수 있다는 점을 들어 ‘역사성’과 ‘스토리텔링’, ‘주변연계 활성화’ 등 3대 분야를 보완해 한층 완성적인 광화문광장을 조성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