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5 (수)

  • 흐림동두천 15.6℃
  • 맑음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18.7℃
  • 맑음대전 20.4℃
  • 맑음대구 22.8℃
  • 맑음울산 22.9℃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23.7℃
  • 맑음고창 19.6℃
  • 맑음제주 22.4℃
  • 흐림강화 15.2℃
  • 맑음보은 19.6℃
  • 맑음금산 19.5℃
  • 맑음강진군 21.8℃
  • 맑음경주시 24.2℃
  • 맑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교육청, 남는 학교 급식 어려운 이웃에 전달

  • 등록 2024.05.15 09:06:34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교육청은 이달부터 연말까지 서울 지역 초·중·고 26곳에서 남은 급식을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하는 캠페인을 펼친다고 15일 밝혔다.

캠페인 이름은 '기후 오락(樂)실을 위한 지구사랑 빈그릇 운동 시범학교(빈그릇 운동)'로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에게 남은 음식을 나누고 탄소 배출을 경감하기 위해 기획됐다.

학교에서는 소독된 용기에 남은 급식을 담아 기부 단체(푸드 뱅크, 지역사회·종교단체 등)에 연락하고, 단체는 이를 수령해 경제적으로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한다.

그간 학교 급식에서 학생들의 배식판에 올라가지 않고 남은 음식은 손을 대지 않았어도 퇴비 등으로 처리해왔다.

 

서울시교육청은 "지역사회와 함께 남은 음식 기부가 확산할 수 있도록 기부받는 단체를 지속해서 찾고 빈그릇 운동 참여 학교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