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7℃
  • 흐림강릉 24.4℃
  • 박무서울 23.2℃
  • 대전 24.4℃
  • 흐림대구 24.7℃
  • 울산 24.8℃
  • 광주 24.8℃
  • 부산 26.1℃
  • 흐림고창 24.7℃
  • 흐림제주 28.6℃
  • 구름많음강화 22.9℃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6.8℃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전병주 시의원, 전국 최초 마을형 대안교육기관 업무협약 참석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전병주 의원(더불어민주당, 광진1)은 지난 19일 서울 구로구 소재 ‘다다름학교’ 개관 업무협약식에 장인홍 서울시의회 교육위원장,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이성 구로구청장 등과 함께 참석했다. 전국 최초로 개관되는 ‘다다름학교’는 새로운 형태의 마을형 대안교육기관으로서 서울시교육청, 구로구청 및 시립구로청소년센터가 함께 협력해 공교육 내 대안교육기관으로 첫 발걸음을 내딛게 됐다. 구로구는 시설 및 인건비를 부담하고, 서울시교육청은 학력인정 및 프로그램 운영비, 탄력적인 대안교육과정, 학생상담을 지원한다. 이번에 개관하는 ‘다다름학교’는 중학교 과정 2학급으로 운영되며, 1년 위탁과정 1학급과 4주 위탁과정 1학급으로 구성된다. 1년 위탁과정은 학생들의 자기이해와 상담, 치유에 집중하고 4주 위탁과정은 상담·치유 프로그램과 체험 중심의 대안교육에 집중해 위기 청소년의 진로결정 향상에 주력할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교육청은 매년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을 지정해 관내 초·중·고등학교 재학생 중 다양한 원인으로 대안교육과정을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개인의 소질과 적성에 맞는 대안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2019학년도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