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5 (토)

  • 구름많음동두천 -8.4℃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4.6℃
  • 맑음대구 -3.4℃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1.9℃
  • 맑음부산 -0.5℃
  • 맑음고창 -4.1℃
  • 맑음제주 4.7℃
  • 맑음강화 -7.4℃
  • 맑음보은 -10.0℃
  • 맑음금산 -8.6℃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문화


카메라고발

한강에서 '지구 여행하는 철새' 만나요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가 12월 한 달간 지구를 여행하는 새들의 겨울쉼터인 한강공원에서 겨울철새관찰학습 프로그램을 비롯해 다양한 생태학습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매년 겨울이 되면 멸종위기종인 흰꼬리수리, 큰기러기를 비롯해 30여종의 지구여행자 철새들이 찾아온다. 이에 한강공원은 먼 나라에서찾아오는 손님을 맞이하기 위해밤섬생태체험관의 ‘겨울철새학교’, 한강야생탐사센터의 ‘겨울철새 라이딩’,고덕수변생태공원의 ‘도전 겨울철새박사!’프로그램 등을 준비한다. 특히▵강서습지생태공원▵고덕수변생태공원▵난지생태습지원▵밤섬생태체험관 ▵여의도샛강생태공원▵암사생태공원 ▵한강야생탐사센터의 총 8개소에서는 각 한강공원의생태환경에 맞는 생태학습프로그램이 준비돼골라서 참여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여의도샛강생태공원에서는 ‘솔방울트리 꾸미기’, 강서습지생태공원 ‘새발자국 손수건 꾸미기’, 암사생태공원 ‘겨울을 준비하는 다람쥐’, 난지수변생태학습센터 ‘버드나무 크리스마스리스 만들기’ 등유아․초등․가족 대상의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모든 생태프로그램은 무료로 참가 가능하며, 신청은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http://yeyak.seoul.go.kr)을 통해 선착순으로

‘난임치료 지원’ 법 개정 추진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국회 남인순 의원(더불어민주당‧보건복지위‧송파구병)이 사실혼 부부 난임치료 지원을 위해 '모자보건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남인순 의원은 “우리나라는 합계출산율 1.3명 미만의 초저출산 시대가 17년째 지속되고 있으며, 금년에는 1.0명 이하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등 세계에서 아이가 가장 적게 태어나는 나라의 대명사가 되고 있다”며, “초저출산에서 벗어나는 일은 시대적 과제이며, 난임 진단을 받은 부부에게 체외수정과 인공수정 등 난임치료를 지원하여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저출생을 극복하는 노력 또한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남인순 의원은 “한 해 동안 병원을 찾는 난임부부가 20만 명이 넘고, 지난해 10월부터 난임치료에 대해 건강보험이 적용됐지만, 혼인상태의 부부 이외에 사실혼 관계의 부부에 대해서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난임극복 지원 대상에서 배제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난임 정의상의 부부에 사실혼 관계에 있는 경우를 포함하도록 명확히 규정함으로써, 사실혼 부부에게 난임치료를 위한 시술비 등을 지원하는 등 보다 적극적이고 폭넓은 난임극복 지원사업을 실시하도록 법 개정을 추진하게 됐다”고 입법취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