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7 (화)

  • 구름조금동두천 28.7℃
  • 맑음강릉 28.2℃
  • 구름많음서울 30.7℃
  • 맑음대전 31.6℃
  • 구름조금대구 28.3℃
  • 맑음울산 26.4℃
  • 구름조금광주 29.9℃
  • 맑음부산 27.2℃
  • 구름조금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28.0℃
  • 구름많음강화 28.9℃
  • 구름많음보은 27.7℃
  • 맑음금산 27.8℃
  • 맑음강진군 28.0℃
  • 맑음경주시 26.7℃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행정

전체기사 보기

서울시, 전남‧경남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긴급구호 상생지원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가 지난 7월 5일부터 8일까지 내린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경남 등 남부지역 재해복구를 위해 27일 대외협력기금 4억원을 긴급 지원한다. 대외협력기금은 코로나19 확산세에 더해 갑작스러운 집중 호우로 큰 타격을 입은 지역의 신속한 재해복구가 가능하도록 ‘재해구호법’에 따른 의연금 배분기관인 전국재해구호협회로 전달되며, 이는 피해 시설 복구와 이재민의 생계안정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타 지방자치단체의 긴급재난상황 발생시 구호를 위해 대외협력기금을 매년 편성해, 재해‧재난으로 피해를 입은 다른 지방자치단체를 지속적으로 돕고 있다. 2020년에는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19 극복과 강원‧충북‧충남‧광주‧전남‧전북‧경남 지역의 수해 피해 지원에 12억5천만원을, 2019년에는 강원 지역 산불과 경북‧강원‧부산‧제주 지역의 태풍 피해 복구를 위해 4억9천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김의승 서울시 기획조정실장은 “모두가 코로나로 힘들고 어려운 상황에서, 갑작스러운 수해로 삶의 터전마저 잃어버릴 위기에 처한 지역 주민에게 긴급지원을 하고자 한다. 함께 십시일반 힘을 모은다면 극복하지 못할 어려움이 없다”며 “서울시의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