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5.8℃
  • 흐림서울 11.2℃
  • 흐림대전 13.0℃
  • 맑음대구 13.1℃
  • 구름많음울산 15.1℃
  • 흐림광주 13.6℃
  • 맑음부산 15.6℃
  • 흐림고창 13.7℃
  • 구름조금제주 17.6℃
  • 구름조금강화 12.7℃
  • 흐림보은 10.8℃
  • 구름많음금산 13.7℃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15.1℃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행정

영등포소방서, 보고 느끼고 체험하는 이동안전체험 교실

  • 등록 2019.09.18 15:43:50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소방서(서장 김명호)는 18일 오전 대림동 소재 영림초등학교 1,2학년 학생 80여 명을 대상으로 이동안전체험차량을 이용한 119안전체험 교실을 운영했다.

 

이날 이동안전체험은 ▲소화기 체험 ▲옥내소화전 체험▲지진 체험 ▲화재 대피체험 ▲구조대 탈출 체험 ▲소방장비 체험 순으로 진행됐다.

 

소방서 관계자는 “직접 보고, 듣고, 느끼고, 재미까지 더한 이동안전체험교실을 통해 어린이들의 재난 대응능력을 키우고 안전의식 생활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시, 무자격 부동산 중개행위자 15명 형사입건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은 최근 “개업 공인중개사 아닌 자들이 부동산 거래를 중개하며 부동산 거래질서를 어지럽히고 있어 서울시내 부동산 중개업소에 대해 중점 수사를 해 온 결과 불법 부동산 중개행위자 15명을 형사입건 했다”고 밝혔다. 적발된 사례로는 공인중개사가 중개사무소를 개설하고 현장안내 및 일반서무 등 단순한 업무보조 외 중개행위를 할 수 없는 다수의 중개보조원을 고용한 후 실질적인 중개업무를 하도록 하고, 중개보조원과 중개보수를 나누어 가지며 불법 중개한 것을 비롯해 공인중개사가 공인중개사 아닌 자에게 자격증 및 중개업소 등록증을 대여한 행위, 무자격자가 불법 중개한 행위, 공인중개사 아닌 자가 공인중개사 행세를 하며 명함에 ‘공인중개사’ 명칭을 사용한 행위 등이 있다. 공인중개사가 중개사무소를 연 뒤 중개보조원을 직원으로 고용해 공인중개사 자격을 대여하고 ‘수수료 나눠먹기식’ 영업을 한 공인중개사 4명과 중개보조원 5명을 적발했으며, 범행사실이 드러나지 않도록 쌍방계약인 것처럼 계약서를 작성하거나 부동산컨설팅 명목으로 위장해 무등록 중개행위를 한 무자격자 2명도 적발했다. 그리고 중개보조원이 명함에 ‘공인중개사’라고 기

영등포구, 여의도 지역 직장인 위해 건강체험관 운영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영등포구가 여의도 지역 직장인의 건강을 증진시키고자 여의도 증권가로 직접 찾아가는 건강 체험관과 금연 클리닉을 운영해 건강을 체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직장인들은 야근과 잦은 회식, 업무 스트레스 등으로 건강을 위협받고 있지만, 바쁜 시간을 쪼개 건강관리를 하기 힘들다. 특히 여의도역은 지하철역 출퇴근 시간대 혼잡도가 최상위권을 차지할 정도로 많은 직장인들이 출퇴근하고 있다. 이에 구는 ‘찾아가는 건강 체험관’ 부스를 오는 14일과 21일에 여의도 증권가에서 운영해 직장인들이 자투리 시간을 활용해 건강을 체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우선 건강 체험관은 낮 12시부터 3시까지 운영하며, △금연 클리닉 △음주 고글 체험 △신체 활동 증진 △영양 체험관 등의 코너가 있어 각 분야 전문가가 심층 상담을 해준다. 금연 클리닉 코너는 개별 상담과 함께 폐활량 측정, 니코틴 의존도 등 검사를 지원한다. 심층 관리를 희망하는 직장인은 등록 후 금연 보조제를 받고 6개월 동안 지속 관리를 받을 수도 있다. 금주 고글 체험 코너에서는 혈중 알코올 농도 0.07~0.25% 수준의 음주 고글을 착용하고 링 던지기, 의자 쌓기 등을 체험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