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9 (토)

  • 맑음동두천 10.3℃
  • 구름많음강릉 14.6℃
  • 맑음서울 14.0℃
  • 맑음대전 14.0℃
  • 대구 14.6℃
  • 흐림울산 15.7℃
  • 구름많음광주 15.5℃
  • 흐림부산 16.9℃
  • 맑음고창 13.9℃
  • 흐림제주 19.2℃
  • 맑음강화 11.0℃
  • 구름조금보은 12.6℃
  • 맑음금산 12.7℃
  • 구름많음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행정

영등포소방서, 쪽방촌 현장 점검

  • 등록 2019.09.19 17:18:47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소방서(서장 김명호)는 19일 오후 화재경계지구로 지정되어 있는 영등포동 및 문래동 쪽방 밀집지역을 방문해 소방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방문은 화재 취약시설에 대한 안전 사각지대를 점검ㆍ확인해 시정ㆍ보완하는 선제적 예방 활동으로 중점 점검하고자 마련됐다.

 

소방기본법 제 13조에 의거 화재가 발생할 우려가 높거나 화재가 발생하는 경우 그로 인해 피해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일정한 구역, 그 외 관할 지역 내 지정, 관리가 특별히 요구되는 지역을 화재경계지구로 지정할 수 있으며 영등포는 총 3개소의 화재경계지구가 있다.

 

김명호 서장은 “화재경계지구와 같은 화재 취약 시설은 화재 발생 시 다수의 인명ㆍ재산 피해가 예상되는 만큼 취약 지점을 지속해서 점검하고 각종 위해 요인을 사전 제거해 예방하는 것이 최선의 안전 대책”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