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9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4℃
  • 구름조금강릉 22.7℃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20.0℃
  • 맑음대구 20.1℃
  • 맑음울산 22.4℃
  • 맑음광주 18.1℃
  • 맑음부산 21.6℃
  • 맑음고창 18.9℃
  • 맑음제주 19.4℃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9.7℃
  • 맑음강진군 20.1℃
  • 맑음경주시 20.9℃
  • 맑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 코로나19 대응 단계별 '상수도 비상운영체제' 가동

  • 등록 2020.04.02 17:06:50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상황이 발생하더라도 단수 없이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생산‧공급할 수 있도록 서울 전역 6개 아리수정수센터에서 ‘상수도 비상운영체제’를 가동 중이라고 밝혔다.

 

서울시에 있는 6개 아리수정수센터(광암, 구의, 뚝도, 영등포, 암사, 강북)는 하루 평균 320만 톤의 물을 생산해 천만 서울시민에게 공급하고 있다.

 

비상운영체제는 직원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됐을 때를 가정해 1단계(센터 일부 직원 자가격리 시), 2단계(확진자 발생 시)로 운영된다. 시는 비상상황에 대해 이와 같은 대비를 완료하고, 실제 상황이 발생했을 때 비상운영체제를 즉시 가동한다.

 

정수센터 일부 직원이 자가 격리에 들어가는 경우는 물론, 수돗물 생산 공정을 실시간 감시‧제어하는 핵심 시설인 ‘중앙제어실’ 근무자가 코로나19에 감염돼 시설을 폐쇄해야 하는 최악의 시나리오를 설정하고, 이에 수반되는 문제들을 검토해 대응책을 선제적으로 마련한 것이다.

 

이를 위해 중앙제어실 폐쇄 시 대체 이용할 수 있는 비상 중앙제어실을 임시로 구축하고, 퇴직자 등으로 구성된 대체 인력풀 총 249명 구성도 완료했다.

 

시는 중앙제어실은 실시간 물 사용량을 예측해 생산량을 관리하고 있기 때문에 잠시라도 운영을 중단할 경우 수돗물 생산‧공급에 큰 문제가 있는 만큼 공백 없는 운영에 초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1단계 정수센터 일부 직원이 자가격리를 하게 되면 근무시설을 청소‧소독한다. 인력은 현재 인원 중 근무 일정을 조정하는 방식으로 운영한다. 중앙제어실의 경우 4조 근무를 3조 근무로 조정한다. 단수 없이 안전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중앙제어실엔 현재 169명의 근무자가 4조 2교대로 365일 24시간 빈틈없이 일하고 있다.

 

2단계 확진자 발생으로 중앙제어실이 폐쇄될 경우 6개 아리수정수센터에 별도로 구축한 비상 중앙제어실을 운영한다. 다수가 격리돼 인력이 부족할 경우 타 기관 전출자‧퇴직자 등을 활용해 비상 대체 인력 총 249명을 투입한다.

 

정수센터 업무는 수처리에 대한 경험자가 아니면 공정을 이해하기 어려워 중앙제어실 업무에 대한 이해가 있는 전출자와 퇴직자를 인력풀로 구성했다. 249명은 중앙제어실 124명, 안전관리자 55명, 실험실요원 70명이다.

 

한편, 시는 정수센터 견학 프로그램 잠정 중단, 일반인 출입 통제, 시설 출입 관계자들에 대한 발열체크 등을 통해 정수센터 내 감염병 발생‧확산을 철저히 예방하고 있다.

 

백호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상수도 비상운영체제는 최악의 시나리오를 가정해 마련한 선제적인 단계별 대응책”이라며 “정수센터의 핵심 시설인 중앙제어실을 이중화하고, 핵심 근무 요원에 대한 대체인력수급 방안까지 마련했기 때문에 어떤 위기상황에서도 안정적으로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다. 모두가 힘든 시기에 수돗물의 생산과 공급에는 그 어떤 불편도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영등포구, 외국인 주민 위한 ‘한국어 온라인 화상 교육’ 운영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외국인 주민 245명을 대상으로 오는 7월 4일까지 비대면 ‘한국어 온라인 화상 교육’을 운영하며 사회 적응을 적극 지원한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보편화되자, 외국인 주민들이 온라인에서 언어 능력을 향상할 수 있도록 비대면 실용 한국어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다. 한국어 수업은 4월부터 7월까지 진행되며 ▲한글 자‧모음 학습 ▲읽기‧쓰기‧말하기 ▲문법 등 전반적 언어 학습을 통해 기초부터 자유로운 문장 구사까지 기대할 수 있다. 한국어 교육 과정은 입문 반부터 초‧중‧고급 반, 한국어능력시험 대비 반 등 13개 반이 있어 수준별 학습이 가능하다. 수강생은 7월 초 성취도 평가로 본인의 실력을 가늠해 보고, 심화 교육 과정으로 승급의 기회도 가질 수 있다. ‘한국어 온라인 화상 교육’ 수강을 희망하는 지역 내 외국인 주민은 누구나 상시 신청할 수 있으며 수강료는 무료, 교재비는 별도 부담이다. 궁금한 점은 서남권글로벌센터(02-2670-3800)로 문의하면 되고, 네이버 밴드에서 ‘서남권글로벌센터’를 검색하면 더욱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다. 한편, 서남권글로벌센터는 지난해 1,003명의 한국어 교육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