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1 (목)

  • 맑음동두천 13.3℃
  • 구름조금강릉 12.2℃
  • 맑음서울 14.2℃
  • 맑음대전 14.2℃
  • 흐림대구 13.0℃
  • 흐림울산 13.2℃
  • 맑음광주 15.6℃
  • 흐림부산 13.9℃
  • 맑음고창 16.2℃
  • 구름많음제주 17.1℃
  • 구름조금강화 14.8℃
  • 구름조금보은 11.9℃
  • 맑음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15.2℃
  • 흐림경주시 12.9℃
  • 구름많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행정

영등포구, 전통시장 살리기… 직원들 1.3억 소비

  • 등록 2020.05.21 08:58:19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코로나19로 인해 직접적으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지원책의 일환으로, 구청 전 직원들과 함께 매주 전통시장 및 소규모 식당 방문 및 이용에 적극 나서고 있다.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사례가 속출함에 따라 코로나 확산 방지 및 감염 예방 차원에서 정부는 외출 및 모임 자제를 권고하고 있으며, 감염에 대한 두려움으로 국민들도 자체적으로 ‘집콕’에 동참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역 내 소규모 상권에 유동인구가 급격히 감소해, 소상공인의 경제 기반이 몰락할 위기에 빠졌다. 향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고 나서도 실물경제 회복세는 더딜 것으로 예상되어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에 구는 소상공인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3월부터 구청 전 직원들에게 매주 지역 내 전통시장과 소규모 식당을 방문해 지역경제를 살리는 소비 활동에 솔선수범할 것을 권장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진정 시까지 이를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구는 전 직원들에게 국별로 주 1회 이상씩 전통시장을 이용해 장보기 및 간담회를 추진하도록 권장하는 한편, 확진자 방문 장소로 공개되어 영업상 손실을 입은 식당 및 기타 소규모 식당도 점심식사 등에 이용하도록 하여 소상공인의 실질적 매출 증대에 도움을 주었다.

 

특히 각 국별 및 부서별로 이용 상황 및 여건이 다른 점을 감안해, 매월 국별 전통시장 및 소규모 식당 이용 지역(동)을 바꿔가며 방문하도록 함으로써 영등포 전 지역에서 고른 소비가 이뤄질 수 있도록 안배했다.

 

현재까지 직원들의 전통시장‧소규모 식당 이용 실적을 살펴보면, 총 10개 국에서 9,533명의 인원이 참여해 총 1억 3,101만 3,900원을 소비했다. 이중 전통시장 참여 인원은 2,508명이며, 이용 금액은 4,308만 2,740원이다. 지역 내 소규모 음식점 방문 인원은 7,025명, 이용 금액은 8,793만 1,160원이나 된다.

 

영등포에 거주하는 한 직원은 “전통시장 특유의 활기찬 분위기와 푸근한 인심으로 저녁 반찬거리를 사러 주로 찾곤 했었는데, 최근 들어 눈에 띄게 손님이 줄어든 것 같아 무척 안타깝다”며 “코로나 사태가 빨리 종료되고 예전으로 돌아갈 때까지 동네 시장과 식당들을 자주 찾아 작은 힘이라도 보태야겠다는 마음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채현일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을 응원하는 착한 소비를 부탁드린다”며 “영등포구 직원들의 솔선수범으로 지역경제의 근간인 골목상권을 반드시 살리겠다”고 밝혔다.

영등포구, 전통시장 살리기… 직원들 1.3억 소비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코로나19로 인해 직접적으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지원책의 일환으로, 구청 전 직원들과 함께 매주 전통시장 및 소규모 식당 방문 및 이용에 적극 나서고 있다.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사례가 속출함에 따라 코로나 확산 방지 및 감염 예방 차원에서 정부는 외출 및 모임 자제를 권고하고 있으며, 감염에 대한 두려움으로 국민들도 자체적으로 ‘집콕’에 동참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역 내 소규모 상권에 유동인구가 급격히 감소해, 소상공인의 경제 기반이 몰락할 위기에 빠졌다. 향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고 나서도 실물경제 회복세는 더딜 것으로 예상되어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에 구는 소상공인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3월부터 구청 전 직원들에게 매주 지역 내 전통시장과 소규모 식당을 방문해 지역경제를 살리는 소비 활동에 솔선수범할 것을 권장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진정 시까지 이를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구는 전 직원들에게 국별로 주 1회 이상씩 전통시장을 이용해 장보기 및 간담회를 추진하도록 권장하는 한편, 확진자 방문 장소로 공개되어 영업상 손실을 입은 식당 및 기타 소규모 식당도 점심식사 등에 이용하도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