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2 (화)

  • 구름많음동두천 25.3℃
  • 흐림강릉 26.3℃
  • 서울 26.9℃
  • 흐림대전 26.3℃
  • 흐림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8.0℃
  • 광주 26.1℃
  • 흐림부산 26.6℃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8.5℃
  • 흐림강화 26.9℃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5.3℃
  • 흐림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8.1℃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행정

영등포구, 치매안심가맹점과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앞장

  • 등록 2022.08.02 08:56:33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인구 고령화에 따라 대표적 노인성 질환인 치매 환자가 급격하게 증가하면서, 치매는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닌 사회가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나가야 할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이에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 치매안심센터가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인식 확산과 치매 친화적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나섰다. 관내 소상공인 상점들과 업무 협약을 맺고 치매안심가맹점으로 지정해 지역사회 내 촘촘한 치매 안전망을 구축하기로 한 것이다.

 

치매안심가맹점은 일상에서 흔히 이용하는 음식점, 카페, 편의점, 약국 등의 상점 구성원들이 치매파트너 교육을 받고 지역 내 치매 극복을 위해 적극 동참하는 사업장을 말한다.

 

이들 사업장은 배회하는 치매환자 발견 시 치매안심센터나 경찰서로 연락해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치매 관련 정보 전달, 조기검진 권유 등 지역 주민들의 치매 예방 및 인식 개선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현재 영등포구에는 총 40개소의 치매안심가맹점이 지정‧운영 중이다.

 

아울러 구는 지난 5월 치매안심가맹점 1호 카페로 지정된 히시커피와 함께 ‘치매어르신을 배려하는 당신이 있어 행복합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리유저블컵을 출시, 치매인식개선 및 친환경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구는 치매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환경도 지키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고자 한다.

 

히시커피 측은 “우리는 누구나 다 노인이 됩니다. 치매는 더 이상 남의 일이 아니며, 작은 관심과 참여로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다는 것이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치매안심가맹점은 연중 상시 모집하며, 참여를 희망하는 사업장은 영등포구치매안심센터(02-831-0855)로 문의하면 된다.

 

김영인 건강증진과장은 “어르신들이 자주 이용하는 다양한 업체들을 대상으로 치매안심가맹점을 지속 발굴할 계획”이라며 “치매 환자와 가족, 이웃 주민 모두 걱정 없이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는 치매 친화적 영등포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등포지역자활센터, 어린이놀이터 방역소독 사업 시작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 영등포지역자활센터는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과 지역사회 감염병 예방을 위해 8월부터 신길동 일대 어린이놀이터 21개소 방역소독 사업에 나선다. ‘어린이놀이터 방역소독 사업’은 영등포지역자활센터의 어린이놀이터 방역소독 사업단이 영등포구청 푸른도시과와 협약을 체결해 관내 공원 내 어린이놀이터 시설물 안전 점검과 방역소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8월부터 1단계로 신길동 일대 어린이놀이터 21개소를 시작으로 10월에는 2단계로 대림동, 영등포본동, 도림동 일대 어린이놀이터 22개소를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 영등포지역자활센터는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자활사업 실시기관으로 2000년 8월 개관해 지난 20년간 관내 저소득층 주민의 자립과 자활을 통한 복지안전망 구축에 힘써왔다. 아울러, 영등포지역자활센터는 폐자전거를 수리·판매하는 우리동네 자전거포, 의류 등 중고물품을 되살려 판매하는 영희네 알뜰가게, 청소·방역 전문 자활기업인 영등포클린 협동조합 등 저소득 주민의 자립과 지역사회 자원순환에 기여하는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박귀현 사회복지과장은 “정기적인 방역 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의 감염병 확산을 차단하고 어린

영등포구, 치매안심가맹점과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앞장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인구 고령화에 따라 대표적 노인성 질환인 치매 환자가 급격하게 증가하면서, 치매는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닌 사회가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나가야 할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이에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 치매안심센터가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인식 확산과 치매 친화적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나섰다. 관내 소상공인 상점들과 업무 협약을 맺고 치매안심가맹점으로 지정해 지역사회 내 촘촘한 치매 안전망을 구축하기로 한 것이다. 치매안심가맹점은 일상에서 흔히 이용하는 음식점, 카페, 편의점, 약국 등의 상점 구성원들이 치매파트너 교육을 받고 지역 내 치매 극복을 위해 적극 동참하는 사업장을 말한다. 이들 사업장은 배회하는 치매환자 발견 시 치매안심센터나 경찰서로 연락해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치매 관련 정보 전달, 조기검진 권유 등 지역 주민들의 치매 예방 및 인식 개선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현재 영등포구에는 총 40개소의 치매안심가맹점이 지정‧운영 중이다. 아울러 구는 지난 5월 치매안심가맹점 1호 카페로 지정된 히시커피와 함께 ‘치매어르신을 배려하는 당신이 있어 행복합니다’라는 문구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