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4.3℃
  • 흐림강릉 13.9℃
  • 흐림서울 16.0℃
  • 흐림대전 16.2℃
  • 흐림대구 18.4℃
  • 흐림울산 16.6℃
  • 흐림광주 16.5℃
  • 흐림부산 18.3℃
  • 흐림고창 15.1℃
  • 제주 18.8℃
  • 흐림강화 15.7℃
  • 흐림보은 15.1℃
  • 흐림금산 15.8℃
  • 흐림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6.3℃
  • 흐림거제 15.9℃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사우디아항공, 관광교류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 등록 2022.08.18 16:35:05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와 사우디아라비아 국영항공사인 사우디아항공이 지난 17일, 양 도시 간 관광교류 활성화 및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1990년 서울-사우디아라비아 직항노선이 폐지된 이후 32년 만의 직항노선 재취항을 기념하는 자리로, 사우디아항공 판매총괄사장(CCO)을 비롯한 주한 사우디아라비아왕국 대사, 사우디아라비아 관광청 한국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루어졌다.

 

이번 협약식을 바탕으로 서울시와 사우디아항공은 한류, 의료, 뷰티 등 서울만의 특화된 관광 활성화 및 온·오프라인 미디어를 통한 공동·제휴·교환 광고 등 공동 마케팅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사우디아라비아 현지에서의 BTS 등 세계적 한류스타의 인기와 스트리밍 콘텐츠 시장에서 K-콘텐츠의 지배력을 활용한 서울 여행상품 개발 및 마케팅 협력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양 기관이 가진 미디어 매체를 활용한 관광 컨텐츠 교환 및 공동 캠페인 추진 등 도시 간 교류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민관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줬다.

 

서울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엔데믹 이후 한류 골든타임을 활용한 적극적인 신(新)시장 개척에 앞장서고, 중동 최대의 방한시장인 사우디아라비아의 관광객을 적극 유치해 여행하고 싶은 도시 서울의 매력을 알리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올해로 한국과 수교 60주년을 맞은 사우디아라비아는 K-POP을 중심으로 한류에 대한 관심이 높고, 국가적 차원에서 문화․관광 분야 사업을 미래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다. 이번 서울시와 사우디아항공의 협력을 통해 양 국간 교류가 활성화되어 한류를 포함한 다양한 관광 분야에서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된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석유 의존도를 줄이기 위해 문화, 관광 등 고부가가치 산업을 육성할 계획이며, 특히 사우디아라비아의 GDP 중 관광산업이 차지하는 비중을 현재 5%에서 2030년 10%이상으로 끌어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최경주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한류의 전세계적인 인기로 서울이라는 도시 자체가 경쟁력있는 브랜드가 되었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한류 관광 홍보 점화의 기회로 삼고 서울의 매력을 알리는데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서울시,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망’ 시범사업 추진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노인, 아동들이 거주하는 시설의 화재감지 및 대응 방식 개선을 위해 사물인터넷(IoT)과 지능형 감시카메라(CCTV) 융합기술을 활용한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망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올해 12월 말까지 노인시설 2개소(종로구 종로종합사회복지관, 중구 구립중구노인요양센터), 아동시설 2개소(구로구 오류마을, 은평구 연두꿈터) 장애인시설 2개소(성북구 승가원행복마을, 서초구 새빛바울의집)총 6개소 시설에 1,300개의 화재안전 사물인터넷 감지기(센서)를 설치한다. 감지기(센서)가 감지한 화재발생 및 미대피자 위치정보는 소방청 119다매체신고시스템으로 실시간 전송해 화재안전 사고를 예방하고 골든타임내 이동약자를 긴급구조 한다.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서비스는 기존 유선화재설비의 단점(화재발생 위치 부정확 등)을 보완한 무선통신 방식의 화재감지센서로 화재발생 및 미대피자 위치를 몇층 몇호실까지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실시간 자동 화재알림 서비스이다. 시설에 기 설치된 유선화재감지기는 화재 발화지점 및 미대피자 위치를 파악할 수 없고 화재 취약 지점이라 하더라도 전기 및 통신케이블이 없으면 화재를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