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0.0℃
  • 맑음강릉 29.4℃
  • 맑음서울 21.3℃
  • 연무대전 23.0℃
  • 구름조금대구 25.9℃
  • 맑음울산 26.0℃
  • 맑음광주 24.5℃
  • 구름조금부산 25.3℃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19.6℃
  • 구름많음강화 16.5℃
  • 맑음보은 22.4℃
  • 구름조금금산 22.6℃
  • 맑음강진군 25.4℃
  • 맑음경주시 27.3℃
  • 구름조금거제 25.5℃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 ‘좋은 이웃 만들기 프로젝트’ 시범 운영

  • 등록 2024.05.23 11:25:40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서울시는 23일,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1인가구를 발굴해 지원하는 ‘좋은 이웃 만들기 프로젝트’를 12월까지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27개 종합사업복지관을 중심으로 사각지대에 놓여 있거나 도움의 손길을 거부하는 1인 가구를 발굴해, 이들이 지역 커뮤니티에 참여하게 하는 등 사회 복귀를 돕는 프로그램이다.

 

첫 시범 사업에는 임대아파트 단지(11개소), 다세대주택 밀집 지역(13개소) 등의 복지관이 참여한다. 복지관 사회복지사의 전문적 지원을 바탕으로 커뮤니티를 조직해 프로그램을 가동하고, 필요시 급식·안부 전화 등 긴급 지원과 우울·신체질환 치료프로그램 등도 연계해준다.

 

1인 가구별 특성에 맞게 지역 커뮤니티는 중장년이 참여하는 봉사 모임, 어르신 1인 가구를 대상으로 하는 요리 커뮤니티, 고독감이나 우울감 완화를 위한 정서 지원 모임 등이 운영된다.

 

 

프로젝트 커뮤니티 참여를 원하는 1인 가구는 복지관에 개별 문의하면 참여 방법을 자세히 안내해준다. 참여 복지관 목록은 서울시 누리집(www.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고립된 1인 가구 발굴 및 커뮤니티 활성화 모델을 마련하고 성과에 따라 이 프로젝트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정상훈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이번 프로젝트가 사회적 고립 1인 가구 지원체계를 강화하고,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면서 "고독사를 예방하는 등 약자와의 동행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민주평통 영등포구협의회, 2024년 제2분기 정기회의 개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영등포구협의회(회장 이영재)는 지난 22일 오후 공군호텔 1층 컨벤션홀에서 ‘2024년도 제2분기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이영재 회장, 최호권 구청장, 김재진 시의원, 박현우 구의원 등을 비롯해 임원 및 자문위원 100여 명이 참석했다. 회의는 ‘자유민주주의 통일에 대한 도전과 극복방안’이라는 주제로 열렸으며 김재진 간사의 사회로 주제 설명 동영상 시청, 주제 관련 토론, 협의회 활동 및 공지사항 안내 순으로 진행됐다. 이영재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 협의회에서 추진한 각종 사업 및 행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신 자문위원 여러분들에게 다시 한 번 더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이 회장은 이어 “최근 북한 엘리트층의 탈북이 늘고 있으며 만성적인 식량난과 경제 침체 등으로 북한 주민들의 불만이 점차 고조되고 있다”며 “그럼에도 북한은 핵 개발 및 미사일 도발을 통해 북한 주민들의 관심을 외부로 돌리고, 한국과 미국에 대한 적대감 조성 및 전쟁 분위기를 고조시키고 있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또, “남한에서 20대와 60대 이상의 세대들은 북한에 대해서 부정적인 반면에 30대와 40대는 북한을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