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1 (목)

  • 구름조금동두천 4.2℃
  • 구름많음강릉 8.2℃
  • 구름많음서울 7.6℃
  • 박무대전 8.1℃
  • 구름많음대구 10.1℃
  • 구름많음울산 9.9℃
  • 박무광주 8.7℃
  • 구름조금부산 12.5℃
  • 흐림고창 7.6℃
  • 흐림제주 11.5℃
  • 구름많음강화 6.7℃
  • 흐림보은 7.5℃
  • 구름많음금산 8.0℃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10.6℃
  • 구름조금거제 11.4℃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구민 이용시설에 무료 와이파이존 확대

  • 등록 2019.04.11 09:18:49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이달부터 오는 6월까지 자치회관 등 주민 이용 시설 23곳과 전통시장 5곳에 공공 무선인터넷(wifi)망을 설치한다.

 

구는 지난해 구청과 별관, 보건소 민원실을 중심으로 무선인터넷 접속장비 126대를 설치했고, 올해는 82대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향후 복지시설과 공원, 버스정류장 및 주요 거리 등에 공공 무선인터넷을 확대 설치하여 어디서나 인터넷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2017년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가구당 월평균 통신비 지출은 약 13만 원으로 전체 가계 지출의 5.4%를 차지한다. 이미 생필품으로 자리 잡은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으로 인해 통신비 지출에 대한 가계 부담 증가로 무료 와이파이존 설치가 끊임없이 요구되어 왔다.

 

이에 구는 ‘영등포1번가’를 통해 구민의 의견을 수렴하여 지난해 공공 무선인터넷(wifi) 조성 4개년 계획을 수립했다. ‘스마트한 영등포1번가 정보화 복지 구현’을 목표로 2021년까지 공공 무선인터넷 접속 장비 223대를 설치할 계획이다.

 

올해는 구비 5천만 원과 시비 1억 원을 투입해 16개 자치회관(신길1·4동 공사 등으로 제외)과 영등포아트홀 등 공공청사 23개소와 신영사러가시장, 영등포유통상가 등 전통시장 5곳에 설치한다. 특히, 전통시장 근처에 있는 방범용 CCTV 지주대를 이용하여 광케이블 설치 및 유지비용을 절감했고, 시장 골목에 접속장비를 설치하여 주변 상점 및 시장 활성화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

 

채현일 구청장은 “구민의 통신비용을 경감하고 정보 소외계층도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디지털 복지를 실현해 나가겠다”며 “구민들이 어디서나 불편 없이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도록 공공 무선인터넷 구축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영등포구, 도농상생 공공급식 8월에 막 올린다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서울시 ‘도농상생 공공급식’ 사업에 참여해 8월부터 지역 내 어린이와 취약계층 등에 친환경 먹거리를 제공한다. ‘도농상생 공공급식’ 사업은 서울시 자치구와 산지 지자체를 1대1로 매칭해 신선한 친환경 식재료를 지역 내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복지시설 등 공공급식시설에 공급한다. 구는 지난 2월 경상남도 김해시와 1대1 매칭을 확정했다. 김해시 농산물의 우수한 생산여건과 공급체계가 급식의 질을 향상해줄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구가 수발주 시스템을 통해 식재료를 주문하면 김해시에서 당일 생산한 식재료를 배송하게 된다. 본 사업은 직거래 시스템을 이용해 식재료의 신선도를 높이고 유통비를 절감할 수 있다. 또한 생산, 유통, 소비까지 3단계 안전성 검사를 통해 안심할 수 있는 식재료를 공급하고, 산지 지자체의 친환경 농산물로 급식의 질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구는 김해시와 도농상생 공공급식 협약을 통해 지역 내 아이들에게 신선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도농간 교류·체험을 운영해 통해 아이들에게 올바른 식습관을 형성하며 도농 상생의 길을 찾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구는 지난 2월 12일과 14일







인천공항, 봄 꽃처럼 감동이 피어나는 4월 문화공연 ‘Blooming’ 개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꽃이 만발하는 봄을 맞아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4월 한 달간 봄꽃처럼 감동이 피어난다는 뜻을 담은 ‘Blooming’을 주제로 문화공연이 펼쳐진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은 ‘문화와 하늘을 잇다’라는 슬로건 아래 매월 새로운 테마의 공연으로 공항 이용객들에게 신선한 볼거리와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으며, 제1여객터미널 1층 중앙 밀레니엄홀에서 매일 오후 3시 30분, 4시 30분, 5시 30분 총 3회에 걸쳐 상설공연을 개최하고 있다. 이번 달 상설공연으로는 아름다운 국악의 선율을 느끼게 해 줄 ‘투블라썸’과 감미로운 어쿠스틱 밴드 ‘세자전거’가 봄 향기를 가득 담은 레퍼토리의 무대를 꾸민다. ‘투블라썸’은 25현 가야금과 대아쟁, 보컬로 구성된 퓨전국악 그룹으로, 국악을 기반으로 K-pop, 재즈, EDM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접목하여 세련되고 자유로운 퓨전국악 앙상블을 선보인다. 방탄소년단의 ‘Fake Love’를 자신들만의 색깔로 커버해 온라인에서 주목받은 ‘세자전거’의 공연도 준비되어 있다. 세자전거는 기타, 건반, 카혼 연주에 담백하고 감미로운 보컬이 더해진 어쿠스틱 인디 밴드로, 봄을 맞아 더욱 짙어진 감성과


영등포구, 도농상생 공공급식 8월에 막 올린다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서울시 ‘도농상생 공공급식’ 사업에 참여해 8월부터 지역 내 어린이와 취약계층 등에 친환경 먹거리를 제공한다. ‘도농상생 공공급식’ 사업은 서울시 자치구와 산지 지자체를 1대1로 매칭해 신선한 친환경 식재료를 지역 내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복지시설 등 공공급식시설에 공급한다. 구는 지난 2월 경상남도 김해시와 1대1 매칭을 확정했다. 김해시 농산물의 우수한 생산여건과 공급체계가 급식의 질을 향상해줄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구가 수발주 시스템을 통해 식재료를 주문하면 김해시에서 당일 생산한 식재료를 배송하게 된다. 본 사업은 직거래 시스템을 이용해 식재료의 신선도를 높이고 유통비를 절감할 수 있다. 또한 생산, 유통, 소비까지 3단계 안전성 검사를 통해 안심할 수 있는 식재료를 공급하고, 산지 지자체의 친환경 농산물로 급식의 질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 구는 김해시와 도농상생 공공급식 협약을 통해 지역 내 아이들에게 신선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도농간 교류·체험을 운영해 통해 아이들에게 올바른 식습관을 형성하며 도농 상생의 길을 찾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구는 지난 2월 12일과 1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