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0 (금)

  • 맑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6.9℃
  • 연무서울 25.2℃
  • 구름조금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6.4℃
  • 맑음울산 24.5℃
  • 구름많음광주 25.4℃
  • 맑음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19.4℃
  • 맑음강화 20.2℃
  • 맑음보은 27.2℃
  • 맑음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5.8℃
  • 맑음경주시 27.3℃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문화

한성백제박물관, 직장인 위한 야간 ‘역사문화강좌’ 개설

  • 등록 2019.05.10 13:59:22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한성백제박물관(관장 이인숙)은 직장인과 전문가를 위한 역사문화강좌 ‘제 12기 직장인을 위한 야간 연구과정’을 개설한다고 밝혔다. 5월 16일부터 6월 27일까지 매주 목요일 저녁에 진행되는 이번 강좌는 ‘한국 고대의 미술 문화 탐구 1’을 주제로 총 6회 진행될 예정이다.

 

‘직장인을 위한 야간 연구과정’은 역사분야 종사자 및 교사, 대학생·대학원생 등 성인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심화 교육프로그램으로, 역사문화 분야 전문가로서의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 강좌는 일반 직장인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퇴근 이후 저녁시간에 운영된다.

강좌는 5월 16일부터~6월 27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2시간에 걸쳐 진행되며, 일반시민(성인) 50여 명을 대상으로 총 6회 무료로 운영한다.

 

‘직장인을 위한 야간 연구과정’은 매년 한국 고대사의 다양한 분야를 주제로 5월, 10월에 진행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2018년에는 ‘한국 고대의 생활 문화 탐구’를 주제로, 고대의 복식, 음악, 식생활, 무기, 천문학에 이르는 흥미로운 강의를 마련하여 수강생들의 만족도가 어느 때보다 높았다.

 

이번 제12기 과정은 ‘한국 고대의 미술 문화 탐구 1’을 주제로 역사·미술 분야 전문가들의 강의가 이어질 예정이다. 5월 16일 ‘한국의 고대 미술문화: 불교미술’에 대한 원광대 김정희 교수의 강의를 시작으로 ‘세계문화유산 고구려 고분벽화의 이해’, ‘찬란하고 아름다운 한국의 금속공예’, ‘선사시대 미술 바위그림: 반구대암각화’, ‘한국 공예의 전통과 전통공예’, ‘고대의 석조 미술’ 등 고대 미술 문화에 대해 탐구해보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을 기대한다.

 

수강생 접수는 5월 14일까지 인터넷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 또는 한성백제박물관 교육홍보과 사무실 방문을 통한 사전 등록으로 진행되며, 교육 당일 현장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한성백제박물관 교육홍보과(02-2152-5833)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 문화쉼터 ‘서울생각마루’ 오픈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10일부터 뚝섬한강공원 자벌레 내 ‘서울생각마루’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뚝섬한강공원에 자나방의 애벌레의 형상을 본 따서 만든 ‘자벌레’가 개장한지 10년째 되는 해이다. 그간 노후화 되면서 정비가 필요한 부분을 우선적으로 보수하고 운영 콘텐츠도 단장해 보인다. ‘서울생각마루’는 2016년부터 뚝섬 자벌레의 공간활용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수차례에 걸쳐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 자문, 시민 아이디어 공모, 유관 부서 활용방안 수요 조사 등을 통해 최종 선정된 운영방안이다. ‘서울생각마루’는 뚝섬 자벌레의 실내 1~3층에서 운영될 공간의 새로운 명칭이다. 한강을 배경으로 잠시 쉬고, 책을 읽거나, 각자 또는 함께 각각의 목적대로 작업, 활동 등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될 수 있고 이를 통해 새로운 생각과 발상을 이끌어 낼 수 있는 공간을 지향한다. 또한 가옥에서 바람이 제일 잘 통해 여름이면 가장 시원한 쉼터가 되고, 모든 가족이 함께 시간을 보내는 서울의 ‘마루’같은 곳이 되길 바라는 의미를 담았다. ‘서울생각마루’는 매주 월요일을 제외한 매일 오전 10시부터 저녁 10시까지 운영되며, 신정, 구정,









서울시, ‘자치분권대학 서울캠퍼스’ 개설, 6주 기본교육과정 운영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서울시가 광역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자치분권대학 서울캠퍼스’를 개설, 6주간의 기본교육과정을 무료로 운영한다. 이달 28일까지 수강생 모집을 완료하고 6월 5일 개강한다. ‘자치분권대학’은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에 가입돼 있는 30여개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운영되는 교육과정이다. 서울시는 올해 광역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협의회에 가입했다. 시는 “정부의 자치분권 확대 움직임에 맞춰 ▴자치분권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한 사람의 주민으로서 지역행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주민자치를 활성화하고자 이번 교육과정을 운영하게 됐다”고 배경을 밝혔다. 강의는 서울시청 지하의 시민청 워크숍룸에서 6월 5일부터 6주간 매주 수요일, 총 6회 차에 걸쳐 진행된다.사전에 수강 신청한 누구나 수강할 수 있으며 수강 신청은 5월 28일까지며 수강료는 무료이다. 신청방법은 △ 서울시 홈페이지 – 서울소식 – ‘강좌 교육’ (서울시 평생학습포털)에서 수강신청하거나 △ 수강신청서를 다운로드하여 작성 후 이메일(서울시 담당자 zerion@seoul.go.kr)로 제출하면 된다. 또는 서울시 담당자에게 직접 연락(2133-6744)해 수강신청서를 받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