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17.2℃
  • 맑음서울 19.4℃
  • 구름많음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20.1℃
  • 구름많음울산 18.9℃
  • 구름조금광주 21.9℃
  • 구름조금부산 20.0℃
  • 구름조금고창 18.4℃
  • 구름많음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16.0℃
  • 구름많음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8.2℃
  • 구름조금강진군 17.3℃
  • 구름많음경주시 18.4℃
  • 구름조금거제 18.2℃
기상청 제공

정치

자유한국당 황교안, 제천 찾았다...그 배경은

  • 등록 2019.05.14 14:24:57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제천을 찾은 황교안 한국당 대표가 '최저임금' 문제 등을 언급하며 이른바 민생투쟁에 올인하고 있다.

 

제천 농가를 찾은 황교안 대표는 이날로 장외투쟁 8일차를 맞아 "농촌 민심잡기"에 주력했다.

 

제천 한 농가를 찾은 황교안 대표는 고추대를 박는 작업을 하는 등 고추밭 농사를 함께 하면서 농민들의 목소리에 귀를 열었다.

 

이 곳에서 농사일을 마친 황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이번에도 문재인 정부에 대한 비판의 수위를 높였다.

 

황교안 대표는 이 자리에서 '쌀값도 최저임금 때문에 올랐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문재인 대통령과의 일대일 회담에 대한 기존의 입장도 여전히 고수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타운홀미팅 통해 1200여 명과 소통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채현일 구청장이 지난해 7월 시작한 총 12번의 타운홀미팅으로 구민 1,200여 명을 만났다. 타운홀미팅은 각계각층의 지역주민이 한자리에 모여 정책과 지역 현안에 대해 발표하고 토론하며, 구정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양방향 소통 창구이다. 이는 소통과 협치를 통해 ‘구민이 주인이 되는 탁 트인 구정’을 실현하겠다는 채현일 구청장의 철학이 반영된 것이다. 지난해 7월 개최한 ‘열린 공론장’을 시작으로 △사회적 경제 활성화 △청년․청소년 정책 △학부모와 함께 하는 교육정책 △지역사회혁신 △여성․복지 정책 구민 제안 △신길 특성화 도서관 건립 △영등포 전통시장 발전 등 다양한 생활밀착형 주제로 타운홀미팅을 개최했다. 첫 타운홀미팅, ‘2018 열린 공론장’에서는 200명의 구민과 함께 청소, 보육, 일자리 등 민‧관 협력사업 대해 논의했다. 지역사회의 문제와 해결방안을 담은 실행계획에 대해 토론하고, 투표로 직접 선정한 9개의 사업을 ‘2019 지역사회혁신계획’에 100% 반영했다. 그동안 정책결정과정에 소외됐던 청소년을 비롯해 청년, 여성, 시장 상인 등 다양한 계층과 타운홀미팅을 실시했다. 특히, 지난해 12월 개최한







영등포문화원 주최, ‘제17회 영등포 단오축체’ 열린다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오는 6월 1일 영등포공원에서 ‘여름 빛깔 단오 지기’라는 주제로 제17회 영등포 단오축체가 열린다. 이번 단오축제는 잊혀져 가는 단오의 세시 풍속을 재현하고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으며 영등포문화원의 주최로 진행되며, 영등포구와 서울시가 후원한다. 이날 행사는 단오 제례 및 개막식을 시작으로 겨루기마당, 어울림마당, 단오전시체험마당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가 기다리고 있다. 겨루기마당에서는 16개 동 대표가 참가해 씨름대회, 그네뛰기, 새끼꼬기, 투호대회를 통해 전통놀이를 함께 즐기며 실력을 겨룬다. 어울림마당에서는 동춘서커스, 국악공연, 가야금병창 등의 초청공연과 영등포문화원 공연이 진행된다. 전시 및 체험마당에서는 시원한 창포물에 머리감기, 캘리그라피를 비롯해 무료가훈써드리기 및 서예체험, 맷돌돌리기, 민화부채 만들기, 민속놀이 등 다양한 전통 문화를 체험해 볼 수 있다. 그 외 부대행사로 어린이 장터마당 시낭독대회, 먹거리 장터 등 구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자리가 마련된다. 무엇보다 자녀들이 단오를 이해하고 즐길 수 있도록 단오의 정취와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단오 풍속을 도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