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5℃
  • 흐림강릉 17.3℃
  • 흐림서울 23.6℃
  • 흐림대전 19.6℃
  • 흐림대구 19.3℃
  • 흐림울산 18.8℃
  • 흐림광주 19.8℃
  • 박무부산 20.0℃
  • 흐림고창 20.2℃
  • 흐림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23.9℃
  • 맑음보은 19.6℃
  • 구름많음금산 18.7℃
  • 흐림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18.4℃
  • 흐림거제 22.2℃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병무청, 용산구 병역명문가 예우조례 제정 협조

  • 등록 2019.06.07 17:06:03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병무청 김종호 청장은 7일 용산구 의회를 방문, 김정재 의장에게 용산구에서도 ‘병역명문가 예우에 관한 조례’가 조속히 제정될 수 있도록 협조했다.

 

병역명문가란 3代가 모두 현역으로 군 복무를 성실히 마친 가문으로, 2004년부터 시작되어 첫해 40가문을 시작으로 올해 741가문(3,820명)을 병역명문가로 선정했으며, 지금까지 총 5,378가문 2만7,154명이 병역명문가가 됐다. 서울지역에는 지금까지 1,011가문(5,072명)이, 용산구에는 24가문이 병역명문가로 선정됐다.

 

병역명문가로 선정된 가문에게는 증서․패․명문가증을 교부하고, 병무청 홈페이지 내 명예의 전당에 가계도․병역이행사항 등을 영구 게시하며, 전국 900여 국․공립 및 민간시설에서 할인․우대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현재 서울시의 25개 자치 구 중 관련 조례가 제정되어 있는 구는 12개 구(양천·송파·강동·마포·서대문·종로·강북·영등포·동작·동대문·구로·강서)이며, 강남·광진·서초·성동구 등 4개 구에서도 현재 관련조례 제정을 준비하고 있다. 조례가 제정되면 해당 구에 거주하는 병역명문가는 구에서 운영하는 각종 시설물 등에 대해 이용료 감면 등 혜택을 제공받게 된다.

 

김종호 청장은 “연 내 서울시 모든 자치구에서 해당 조례가 제정될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 및 지방의회와 긴밀히 협조 할 예정”이라며, “3대가 명예롭게 현역복무를 마친 병역명문가들이 지역사회로부터 존경받고 우대 받을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 6~11월 주말 북촌·덕수궁길·감고당길 등 야외 국악당 변신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서울시는 6월부터 11월까지 주말마다 북촌 일대와 덕수궁길 등 보행자 전용거리에서 ‘국악 둘레여행 IN 북촌&도심’이라는 주제로 흥겨운 국악 한마당을 펼친다. 이번 공연은 시민들이 국악을 쉽고 편안하게 접할 수 있도록 유동인구가 많은 북촌 일대와 덕수궁·감고당길 등 주말 차 없는 거리에서 무료로 진행되며, 국악 실내악, 가야금병창, 전통연희, 무용 등 전통예술과 창작민요 등 다양한 장르의 우리 음악을 선보인다. 6월부터 7월까지는 매주 토요일, 북촌 한옥 및 보행자 전용거리에서 공연이 진행되며, 이후 11월까지 매월 다른 장소에서 다양한 우리 음악을 만날 수 있는 공연이 계속되어, 매주 주말 서울 곳곳에서 총 50회의 무료 공연이 열릴 예정이다. 공연 시작 전 국악 해설, 버나 및 돌리기 체험, 악기 체험을 병행하여 국악에 대한 시민들의 흥미와 이해를 도울 계획이다. 6월 8일 오후 1시 ‘북촌전통공예체험관’과 오후 3시 ‘북촌단청 공방’에서 ‘월드퓨전시나위’와 ‘다올소리’의 신명나는 공연을 시작으로, 창작 국악부터 가야금 병창까지 다채로운 국악의 매력을 느껴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서울문화재단, 서울남산국악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