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4℃
  • 흐림강릉 23.2℃
  • 흐림서울 22.6℃
  • 구름조금대전 23.8℃
  • 흐림대구 26.7℃
  • 구름많음울산 24.6℃
  • 흐림광주 27.2℃
  • 흐림부산 25.5℃
  • 흐림고창 25.7℃
  • 박무제주 27.2℃
  • 구름많음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많음금산 22.8℃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4.8℃
  • 구름조금거제 25.7℃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문화재단 문래예술공장, ‘ 2019 문래창작촌 지원사업 MEET’ 개최

  • 등록 2019.07.05 12:03:41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문화재단 문래예술공장은 국내 대표의 자생적 예술마을인 문래창작촌에서 발굴된 우수한 예술가들의 풍성한 문화예술 프로그램들로 구성된 ‘2019 문래창작촌 지원사업 MEET’(이하 ‘MEET 2019’)를 7월부터 11월까지 개최한다.

 

‘문래동에서 문화예술로 만난다(meet)’는 뜻과 ‘세상 속에 퍼져가는 문래동의 힘(mullae effect)’이란 두 가지 뜻이 담긴 ‘MEET’는 문래창작촌을 대표하는 문화예술 브랜드로, 예술가와 예술 단체를 발굴하고 지원하며 지역의 문화예술 생태계를 활성화했다. 지난 2010년 시작되어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MEET’를 통해 그간 문래창작촌 지역에서는 1,200여 명의 예술인이 총 180여 건의 문화예술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4만여 명의 시민들이 참여했다.

 

특히 올해는 10주년에 걸맞게 작년부터 협력관계를 맺어 온 기업 GS홈쇼핑의 연속 후원 유치를 통해 사업 규모와 구성을 역대 최대로 확대했다. 기존에 진행해왔던 예술가들의 창작활동 발표 지원을 비롯해 예술가의 자유로운 창작 과정을 지원하고 신진작가 발굴을 위해 마련된 창작준비 트랙을 신규로 도입해 총 37건의 프로젝트를 선정했다. 회화, 설치, 사운드아트, 연극, 음악, 지역축제, 커뮤니티 아트, 도서출판, 온라인 프로젝트, 연구 리서치 등 그 어느 해보다 다채로운 예술 장르가 문래창작촌 지역을 풍성하게 채울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사업의 포문은 문래창작촌 예술인 100여 명이 모여 마을 공동체의 변화와 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자 구성한 자치모임 ‘문래마을예술인회의’가 연다.

 

그리고 시민들과 함께 문래동 철공소 골목을 다니며 수집한 철조각을 작품의 소재로 사용한 이정주 작가의 ‘트레져 헌터즈’ 등 문래동만의 지역적 특성을 활용한 프로젝트와 거주와 공간에 대한 고민이 담긴 엄아롱 작가의 ‘이사 그리고 이사’ 등 현대 사회를 둘러싼 다양한 담론과 이를 보는 예술가들의 시각이 담긴 전시도 진행된다. 또한 연극과 음악, 신체극, 마임 등 다양한 공연 프로젝트들도 ‘MEET 2019’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이번 ‘MEET 2019’에서 발표된 작품 중 대표적인 프로젝트들은 오는 11월, 사업 협력기업인 GS홈쇼핑 사옥에서 개최될 대형 그룹전시를 통해 다시 한 번 만나 볼 수 있다.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올해로 10년을 맞은 ‘MEET’ 사업은 문래창작촌 내의 다양하고 우수한 문화예술 프로젝트를 발굴해 자생적 예술마을인 문래동 지역이 가진 힘을 알리는 사업”이라며 “연말까지 문래동에서 끊임없이 이어질 문화예술 프로젝트들을 통해 문래창작촌과 지역의 작가들이 가진 예술적 역량에 눈과 귀를 집중해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문래창작촌은 철공소 밀집지역인 문래동을 중심으로 다양한 장르의 작가들이 운집해 있는 예술가 마을로, 2000년대 초반부터 작가들이 하나둘 모여들며 자생적으로 형성됐다. 현재는 시각, 공연예술가들의 작업실부터 갤러리, 공방, 공연장까지 100여 곳이 넘는 문화예술공간과 300여 명의 예술가들이 모여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서울문화재단 문래예술공장은 이러한 문래창작촌의 예술생태계 지원을 위해 2010년 개관해 ‘MEET’를 비롯한 다양한 거버넌스 사업을 기획하고 운영해오고 있다.

 

이번 ‘MEET 2019’ 사업과 프로젝트들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문의 02-2676-4300)

영등포종합사회복지관, 2020년 온라인 도전 ‘놀’든벨 실시

[영등포신=신예은 기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영등포종합사회복지관(관장 이충로)는 지난 19일과 21일 이틀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진 아동을 대상으로 ‘놀 권리’를 주제로 퀴즈를 풀며, 온라인에서도 ‘놀이’를 지속하기 위한 도전 ‘놀’든벨 대회를 실시했다. 이번 퀴즈대회에서는 영등포구에 거주하는 25명의 초등학생이 참여해 ‘유엔아동권리협약, 우리동네놀이정보, 복지관 소식’ 등을 주제로 퀴즈를 풀었다. 복지관은 사전에 퀴즈키트를 발송해 아이들이 ‘유엔아동권리협약 리플렛, 우리동네 놀이정보’ 등을 통해 스스로 자신의 권리와 놀이정보를 습득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코로나19 속 아이들의 놀 권리와 관련해 ‘집 안에서 하는 놀이, 코로나19가 끝나면 가장 하고 싶은 놀이’ 등을 공유하며, 또래 친구들 간의 놀이 소식을 전했다. 아이들은 “퀴즈 정답을 확인할 때마다 긴장되고 재미있었다, 직접 만나지 못해 아쉽지만 친구들과 이렇게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어서 기뻤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또한, 보호자들은 “처음 해보는 시간이라 즐거웠고, 매일 반복된 일상에서 잠시 새로운 즐거움을 찾았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충로 관장은 “코로나19로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