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1.2℃
  • 맑음강릉 4.5℃
  • 구름많음서울 1.4℃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5℃
  • 맑음광주 2.9℃
  • 맑음부산 5.8℃
  • 맑음고창 1.6℃
  • 맑음제주 7.9℃
  • 흐림강화 2.4℃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문화

제39회 황금촬영상 영화제 시상식 25일 개막

  • 등록 2019.07.25 14:03:08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사)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이사장 조동관)가 주최하는 ‘제39회 황금촬영상 영화제 시상식’이 25일 중구 소월로에 위치한 밀레니엄서울 힐튼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수상자 노미네이트를 살짝 엿볼 수 있는 레드카펫 행사는 오후 5시부터 약 1시간 동안 진행되며 본 시상식은 오후 6시부터 7시 40분까지 진행 된다. 특히 올해 시상식은 네이버 V live로 진행이 돼 생방의 묘미로 시청의 즐거움이 극대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시상식의 홍보대사로는 배우 유오성과 박하선이 선정됐다. 윤지현 아나운서와 가수 차수빈이 사회를 맡고, 구민아의 국악과 기타리스트 박창곤의 연주, 트롯요정 요요미의 공연이 축하무대로 꾸며질 예정이다.

 

1977년부터 시작된 황금촬영상영화제시상식은 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원들이 새로운 기술과 정보를 상호 교환하며 기술 발전을 이룬 공을 치하하고자 한 해 동안 촬영한 영화를 대상으로 우수작품, 우수촬영인, 우수영화인 등을 선정하고 있다.

심사위원은 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 회원이며, 심사기준은 창의성, 기술성, 예능성 등으로 구분하여 채점하고 시상하고 있으며, 제39회 황금촬영상영화제 시상식은 한국컴퍼니가 공식 주관한다.

 

이번 시상식의 부조직위원장으로 위촉된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장인보 하남지부장은 “한국촬영감독협회의 전통 있는 행사로 당해 연도 회원들이 촬영한 작품들을 상호 감상하고 심사 평가해 우수한 작품을 선정, 시상함으로써 기성 촬영감독은 물론 자라나는 신인감독들에게도 용기와 의욕을 심어주어 한국 영화기술 발전에 기여하고자 하는 행사”라며 “39회를 이어 40주년에는 젊은 영화인들과 전설의 영화인들이 함께 자리하고 감상할 수 있는 좋은 시상식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장인보 부조직위원장은 G20정상회의 국가행사, 2018평창동계올림픽 뮤지컬갈라쇼 등을 연출했으며 한강국제영화제, 도시재생영화제, 동물영화제, 장애인영화제, 미사리음악영화제의 집행위원장을 맡은 바 있다.

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 서부간선도로 지하화 현장 점검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위원장 김기대, 이하 도시위)는 13일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 중 서부간선도로 지하화 공사현장을 방문하여 지하 80m 터널공사 현장 주변 지하수위 관리 및 공기정화시설 현황 등 안전관리 전반에 대해 직접 점검했다. 이날 도시위는 지하수위 계측 장면을 지켜보면서 2015년 지하철공사 현장에 적용한 계측방법을 적용하고 있다는 부분에 대해 지적하고 향후 대심도 터널 공사현장에 적합한 지하수위 계측 및 관리기준의 재정립과 현재의 수동계측에서 자동계측으로의 전환이 필요함을 피력했다. 도시위는 지하 대심도 터널에서 하루 약 1,500톤씩 발생하는 유출지하수를 도로청소 및 현장관리용으로 480톤밖에 활용하지 못하고 나머지는 하수도로 흘려보내고 있는 상황에 대해 유출지하수의 재활용 선순환 방안 마련을 당부했다. 또 개통 후 차량 통행 시 발생하는 유해가스 및 분진제거설비 성능 검증이 대체로 양호한 조건에서 실시된 것으로 평가하고 보다 극심한 환경 하에서의 철저한 재검증을 통해 신뢰성을 담보할 것을 주문했다. 이어 도시위는 지상부에 계획하고 있는 기존 ‘서부간선도로 일반도로화 및 친환경공간 조성’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