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흐림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10.1℃
  • 박무서울 5.3℃
  • 흐림대전 13.5℃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10.3℃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12.1℃
  • 맑음제주 11.2℃
  • 맑음강화 3.8℃
  • 구름조금보은 10.4℃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문화

영등포문화재단, 구민의 날 기념 ‘월드뮤직로드’ 개최

  • 등록 2019.09.20 09:32:55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문화재단이 전주세계소리축제의 협약으로 진행되는 ‘월드뮤직로드’를 영등포 구민의 날 기념으로 영등포아트홀에서 개최한다.

 

영등포문화재단은 전주세계소리축제와 업무협약을 맺고, 올해 세계소리축제를 찾는 해외 아티스트를 일부 초청함으로써 협력사업의 첫 포문을 연다. 제24회 영등포 구민의 날을 기념해 폴란드, 사하라 지역에서 활동하는 해외 공연 팀을 초청해 ‘월드뮤직로드’라는 타이틀로 오는 10월 4일 오후 7시 30분 영등포아트홀에서 개최한다.

 

이번에 초청되는 폴란드 출신 ‘마살라 사운드시스템’은 에스노-일렉트릭-펑크 음약을 중심으로 다양한 전통멜로디를 일레트릭 비트와 디제잉으로 재해석한 음악을 연주한다. 전통 악기의 섬세함과 폭발적인 일렉트릭 사운드의 조화로 관객들에게 새로운 음악을 선사할 예정이다.

 

더불어 알제리, 말리, 니제르 등 사하라 사막 지역의 국가 출신 뮤지션들로 구성된 글로벌 그룹인 ‘타미크레스트’는 사하라 사막의 유목민 투아렉의 정신을 담은 사하라 블루스, 데저트 록 음악으로 블루스 댄서와 함께 다양하고 독특한 공연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영등포문화재단이 주관하는 구민의 날 기념공연 ‘월드뮤직로드’는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해외 아티스트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문화적 다양성을 제공하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월드뮤직로드 티켓은 전 좌석 20,000원이며, 영등포구민은 10,000원에 관람할 수 있다. 인터파크, 옥션티켓, 멜론티켓 또는 영등포문화재단에 전화문의(02-2670-4081)∙ 방문을 통해 예매할 수 있고, 당일 현장 예매도 가능하다.

 

김정환 시의원, “한강드론공원 안전관리대책 마련 시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김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1)은 13일 진행된 2019년도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광나루한강드론공원’의 안전관리에 대해 질의하고 한강사업본부의 책임 있는 관리를 촉구했다. 김정환 시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에서 한강사업본부와의 협약에 의해 한강드론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한국모형항공협회의 공원 독점적 이용에 관련해 지적하고 이에 대한 시정을 이끌어낸 뒤에도 한강드론공원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왔다. 김 의원은 올 행정감사에서는 드론공원의 안전문제를 지적했다. 이날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한강공원 내에서 2016년부터 약 17회의 크고 작은 드론 사고가 있었으며, 올해는 10월 현재까지 4회의 드론 추락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다. 특히 올해 발생한 드론 추락사고중 2건은 드론공원내 추락 사고였지만, 수영장에 추락한 사고가 1건, 한강에 추락한 사고가 1건으로 구역 이탈사고도 2건에 달했다. 또한 지난 10월에 개최된 ‘2019 서울드론챌린지’ 행사에서도 크고 작은 드론 접촉사고가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김 의원은 “드론이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수영장이나 다른 한강 시설로 추락했을 시 자칫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