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8 (금)

  • 맑음동두천 11.5℃
  • 맑음강릉 15.8℃
  • 맑음서울 11.5℃
  • 맑음대전 12.8℃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5.8℃
  • 맑음광주 14.4℃
  • 맑음부산 18.3℃
  • 맑음고창 13.8℃
  • 구름조금제주 15.0℃
  • 맑음강화 10.6℃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14.8℃
  • 구름조금경주시 16.4℃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 TV서울 ‘사회봉사대상’ 수상

  • 등록 2019.10.17 15:21:14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관장 박영숙)이 15일 오후 영등포아트홀에서 개최된 ‘TV서울 개국 제6주년 기념식’에서 단체부문 ‘사회봉사대상’을 수상했다.

 

TV서울(대표이사 회장 김용숙)은 매년 개최하는 개국 기념식에서 지역사회 발전과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단체와 개인에게 사회봉사대상을, 공약사항 이행과 의정활동 등이 우수한 광역‧기초의원에게는 의정대상을, 단체장 및 행정기관장에게는 행정대상 등을 시상해오고 있다.

 

이번 사회봉사대상을 수상한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은 지난 2008년부터 독거노인의 고독과 단절이라는 문제에 대해 스스로 해결하려는 주체적인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독거노인 자조집단을 조직해 독거노인과 자조적 지원체계를 개발하고 , 더불어 독거노인의 조직화를 통해 지역 중심의 독거노인 관리 모델을 개발 운영해왔다. 또 지역사회 독거노인과 복지관 이용회원에 대한 우울·치매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집단 프로그램을 운영해 어르신들의 정신건강을 챙기는 등 지역사회 어르신들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영숙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장은 수상 소감을 통해 “이런 뜻 깊은 상을 받게 되어 어깨가 무겁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어르신들의 건강과 복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은 지난 9월 20일 ‘제12회 치매극복의 날’ 기념식에서 치매예방관리의 공적을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기고]한 달 남은 국회의 시간, 마지막 소임을 다해야 한다.

문희상 국회의장이 지난 29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 대상 안건)에 오른 검찰개혁 법안(공수처법과 검경수사권조정)을 12월 3일 국회 본회의에 부의한다는 방침을 발표했다. 한 달여 기간 법안의 체계⋅자구심사 기간을 확보해주고 여야의 합의를 도출하겠다는 취지다. 또한 정치개혁 법안(만 18세 선거권과 준연동형 비례대표제)이 본회의에 부의되는 11월 27일 이후로 ‘디데이’가 잡힘에 따라 검찰개혁안과 정치개혁안이 같은 날 본회의에 상정돼 표결에 부쳐질 가능성이 커졌다. 이제 온 나라를 뜨겁게 달궜던 검찰개혁에 대한 공이 완전히 국회로 넘어왔다. 국회는 더 이상 이를 지체할 명분이 없다. 하루 빨리 패스트트랙에 오른 정치개혁 법안과 검찰개혁 법안을 처리해야 한다. 염치없는 자유한국당에 가로막힌 국회 지금 국회의 상황을 들여다보면 한숨부터 나온다. 자유한국당의 염치없는 방해 때문이다. 이들이 패스트트랙 법안 상정을 방해하기 위해 자신들이 만든 국회선진화법을 스스로 어겨가며 동료의원을 감금하고 국회 의안과를 폭력적으로 점거, 팩스 등 사무기기를 파손하는 등 명백한 불법을 저질렀다는 것은 모두가 아는 사실이다. 그러나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패스트트랙 처리과정에 발생한 불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