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8 (수)

  • 흐림동두천 -0.5℃
  • 구름많음강릉 6.2℃
  • 구름많음서울 0.6℃
  • 흐림대전 2.2℃
  • 구름조금대구 6.2℃
  • 울산 9.0℃
  • 흐림광주 2.3℃
  • 구름많음부산 9.5℃
  • 흐림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7.8℃
  • 흐림강화 0.0℃
  • 흐림보은 -0.5℃
  • 구름많음금산 0.6℃
  • 구름조금강진군 2.8℃
  • 흐림경주시 7.7℃
  • 구름조금거제 8.5℃
기상청 제공

행정

영등포구, 민원 응대 직원 대상 마음 힐링 프로그램 마련

  • 등록 2019.11.18 09:17:22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일선에서 대민 서비스를 위해 감정 노동에 임하고 있는 민원 응대 7급 이하 직원을 위해 힐링 프로그램을 마련해 마음의 재충전과 감수성 회복을 지원한다.

 

연세대학교 연구 결과에 따르면 감정 노동자는 타 종사자에 비해 자살 충동을 최대 4.6배 더 느낄 수 있다고 한다. 이에 구는 자신의 감정과 무관하게 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 구 직원들에게 자신의 감정을 돌아볼 기회를 제공해 대민 서비스의 질을 높이고자 한다. 교육 대상은 동주민센터 및 민원 접점 부서 등 대민 업무를 맡은 7급 이하 직원 100명이며, 교육은 ‘향기’와 ‘미술’을 주제로 두 번에 걸쳐 2시간씩 진행된다.

 

우선 18일에는 아로마 디퓨저 제작을 통한 힐링 교육이 진행된다. 이는 후각 명상을 통해 심신의 안정을 돕고 내면의 감성을 되찾는 예술 활동이다. 직원들은 향이 은은한 석고 방향제에 드라이플라워를 배치해 장식한다. 이어 소중한 사람에게 감사의 편지를 써보며 감수성을 회복하고, 편지와 함께 아로마 디퓨저를 선물할 수 있도록 한다.

 

다음으로 22일에는 그림을 통해 무의식에 내재된 자신을 성찰하며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미술 심리치료를 통한 힐링 교육이 이어진다. 우선 간단한 미술 심리 테스트로 직원들의 긴장을 완화한 뒤 미술 심리 투사 진단이 이어진다. 직원들은 도화지에 색연필과 사인펜으로 풍경을 그려보고, 자신의 그림에 강사의 해설을 대입해 보며 스트레스 지수를 가늠할 수 있다. 또한 만다라 도안을 색칠하며 집중과 이완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자신의 내면 에너지를 알아본다.

 

채현일 구청장은 “민원 담당 공무원은 많은 사람을 상대해야 하는 특성 탓에 심리적 스트레스가 클 수 있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직원들의 감수성 회복을 도와 대민 서비스의 질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남부교육지원청, 시립문래청소년수련관에서 봉사활동 펼쳐

[영등포신문=정종화 시민기자] 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김재환) ‘원더풀 봉사단’은 지난 5월부터 12월까지 서울시립문래청소년수련관에서 발달장애 아동을 대상으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원더풀 봉사단’은 ‘원’하는 것보다 ‘더’ 지원해 함께 어려움을 ‘풀’어가고자 남부교육지원청 직원들이 구성한 봉사 단체이다. 원더풀 봉사단은 지역 이웃에 대한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고, 봉사하는 공직문화의 조성과 신뢰받는 교직원상의 정립을 위해 2017년 구성한 이후 꾸준히 활동해 왔다. 특히 서울시립문래청소년수련관과는 2018년부터 협약을 통해 인연을 맺은 뒤 한부모 가정·취약계층가정의 발달장애 아동과 함께 여러 활동을 실시해온 바 있다. 남부교육지원청 원더풀 봉사단은 올해 5월부터 12월까지 4회에 걸쳐 발달장애 아동들과 만나 레고 만들기, 난꽃 화분 심기, 사진 액자 만들기, 풍경화 그리기 등 평소 수련관에서 자체적으로 실시하기 어려웠던 다양한 활동을 함께 진행했다. 남부교육지원청은 “여러 가지 활동을 하고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에서 아동들과 임직원들이 모두 단순한 봉사활동을 넘어 서로 추억을 쌓고 함께하는 삶에 대한 의미를 다시 한 번 느껴보는 기회를 가졌을 것으로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