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4 (일)

  • 맑음동두천 28.7℃
  • 맑음강릉 32.3℃
  • 맑음서울 28.6℃
  • 구름많음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7.6℃
  • 흐림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6.3℃
  • 맑음고창 25.4℃
  • 흐림제주 24.2℃
  • 맑음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5.8℃
  • 흐림강진군 24.9℃
  • 구름많음경주시 30.3℃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문화

'우아한 모녀' 최명길, 몸 사리지 않는 주인공의 품격 '눈길'

  • 등록 2020.02.12 10:45:59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우아한 모녀' 최명길이 강렬한 열연을 선보였다. KBS 2TV 저녁 일일 드라마 '우아한 모녀' 에서 배우 최명길은 30년 전 악연으로 얽힌 원수들의 모든 것을 무너뜨리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캐리정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우아한 모녀'의 스토리가 캐리정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만큼, 극을 이끌어나가는 최명길의 저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명길은 '우아한 모녀'에서 몰입도를 높이는 막강한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최명길은 처절하게 울부짖는 폭발적인 감정연기부터, 복수를 위한 냉철함과 원수들을 향한 들끓는 분노를 넘나드는 섬세한 완급조절까지. 빈틈없는 최명길의 열연에 시청자는 빠져들고 있다.


이런 가운데 지난 2월 11일 '우아한 모녀' 제작진이 몸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치는 최명길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명길은 거친 바닥에 나뒹굴고 있는 모습. 도로 한복판에 쓰러지거나, 입을 막고 있는 테이프를 힘겹게 떼어내는 최명길의 모습이 긴박감을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최명길 얼굴 곳곳에 자리한 상처와 절박한 표정은 그가 얼마나 심상치 않은 상황에 처해있는지 알 수 있게 한다.

무엇보다 눈길을 끄는 것은 처절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최명길의 존재감이다. 바닥을 뒹구는 것도 마다하지 않는 최명길의 연기 열정이 보는 이까지 감탄하게 만드는 것이다. 동시에 온몸을 내던지는 최명길의 노력이 본 방송에서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키고 있다.

 

앞선 방송에서 캐리정은 자신의 원수이자 대기업 제이그룹 회장 구재명(김명수 분)의 해임안에 대해 논의하는 주총을 앞두고 납치됐다. 캐리정이 회장 자리를 지키려는 구재명의 계략에 휘말린 것이었다. 하지만 방송 말미 납치됐던 캐리정이 주총 장소에 도착한 극적인 엔딩은 다음 회차에 대한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켰다.

과연 캐리정은 납치범들에게서 어떻게 벗어난 것일까. 처절한 캐리정의 탈출기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을 선사한 KBS 2TV 저녁 일일 드라마 '우아한 모녀' 70회는 지난 11일 저녁 7시 50분 방송됐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