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7.7℃
  • 구름많음강릉 29.6℃
  • 구름많음서울 29.0℃
  • 구름조금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조금울산 28.0℃
  • 구름많음광주 29.8℃
  • 구름조금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7.3℃
  • 구름많음금산 27.8℃
  • 구름많음강진군 28.4℃
  • 구름많음경주시 29.7℃
  • 구름많음거제 29.5℃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히트 예감, 가수 아리아 '휴대폰에 딱 한사람' 신곡 발표

  • 등록 2020.02.10 14:46:59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지역에서 예술인으로 활동해 오면서 노래와 걸쭉한 입담으로  많은 사람들로 부터 인기를 누리고 있는 가수 아리아(본명 한선미)가 최근 첫 번째 앨범인 ‘휴대폰에 딱 한 사람’을 발표하면서 공식 가수로 데뷔했다.

 

이번 앨범은 휴대폰 속 수많은 사람들 중 힘들고 지칠때 떠오르는 사람이 딱 한사람이 누구인가를 고민을 하는 의미 있는 곡으로, 노래 속에서 가수 아리아만의 절절한 감성이 잘 묻어나 있고 누구나 쉽게 따라부를 수 있어 대박의 히트곡이 예상된다.

 

가수 아리아는 소감을 통해 "'꽃바람 여인' 등 여러 히트곡들을 만든 김영철 작곡가의 많은 예비 곡 중 '휴대폰에 딱 한 사람' 이라는 곡의 가사가 와 닿아 선택하게 되었다”며 “대중에게 정말 외롭고 힘들 때 생각나는 사람이 누구인지 노래를 들으며 떠올려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데뷔곡 첫 앨범에는 ‘휴대폰에 딱 한 사람’ 외에도 ‘보고 싶어요’, ‘빛이 된 당신’ 등이 수록됐다.

 

가수 아리아는 현재 충남 서산교육지원청과 한국자유총연맹 충청남도지부 자문위원, (사)아리아 문화예술공연봉사단장 등으로 활동해 오면서 지역사회 발전과 문화예술 발전을 선도하고 있으며, 그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민국 문화예술', '충남을 빛낸 인물' 공로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도박문제관리센터, 청소년 도박문제 예방 민‧관‧학 협의체 운영회의 주재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원장 이홍식)은 지난 9일 오후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이하 센터)에서 2020년 2차 청소년 도박문제 예방 민‧관‧학 협의체 운영회의를 진행했다. 센터는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청소년 도박문제를 예방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민‧관‧학 전문가 9인으로 구성된 협의체를 조직했으며, 이홍식 원장이 위원장을 맡았다. 이날 협의체는 청소년 도박문제 현안과 예방정책을 점검하고, 지난 5월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포용국가 청소년정책’을 중심으로 지역사회 내 청소년 도박문제 예방체계를 구축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협의체가 발표한 3대 협력 방안은 △지역 청소년 기관들과의 파트너쉽 구축, △청소년 도박문제 조기발굴 위한 원스톱 서비스 지원, △청소년 불법도박 노출 방지를 위한 정책‧법률 마련 등이다. 협의체는 3대 협력 방안에 따른 구체적인 실행계획으로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등 4차 산업 시대의 체험형 청소년 도박예방 콘텐츠 개발과 연대 교육’, ‘청소년 안전망 강화를 위한 유관기관 종사자 대상 도박문제 조기발견 교육’ 등을 제시했다. 협의체는 코로나19 방역지침 하에 안전하게 진행된 이번 협의체는 향후에도 청소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