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5 (토)

  • 흐림동두천 17.2℃
  • 구름조금강릉 21.9℃
  • 연무서울 16.8℃
  • 맑음대전 20.6℃
  • 맑음대구 23.1℃
  • 맑음울산 21.2℃
  • 맑음광주 22.0℃
  • 맑음부산 17.6℃
  • 맑음고창 19.7℃
  • 맑음제주 22.6℃
  • 구름많음강화 14.8℃
  • 맑음보은 20.9℃
  • 맑음금산 21.6℃
  • 맑음강진군 19.9℃
  • 맑음경주시 22.2℃
  • 맑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정치

강명구·정찬택 전직 위원장, 통합당 문병호 후보 지지선언

  • 등록 2020.04.01 11:30:22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강명구 전 자유한국당 영등포갑 당협위원장과 정찬택 전 바른미래당 영등포갑 지역위원장이 미래통합당 영등포갑 문병호 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선대위에 합류했다.

 

두 전직 위원장은 문병호 후보 선거대책본부의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을 맡아 4월 2일부터 시작되는 선거운동 전면에 나설 예정이다.

 

강명구 전 위원장은 “낡은 정치 세대교체를 위해 총선 출마를 준비했듯이, 문재인 정부의 구태정치를 심판하기 위해 문병호 후보를 돕기로 했다”며 “구태정치 개혁을 부르짖어온 문 후보는 저와 정치지향점이 비슷한만큼, 이번에 문 후보를 당선시켜 무능정권을 심판하고 새로운 정치를 만들어나가겠다”고 지지입장을 밝혔다.

 

정찬택 전 위원장도 “문병호 후보와는 낡은 정치 혁신이라는 정치목표가 같고, 바른미래당에서 함께 활동한 친분이 있다”며, “중도개혁세력과 개혁보수세력이 힘을 합쳐 무능한 지역일꾼을 바꾸고 문재인 정부를 심판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판단했다”고 합류이유를 밝혔다.

 

문병호 후보는 “영등포갑에서 오래도록 기반을 닦아 온 전직 위원장 두 분이 대의를 위해 선대위에 합류해주셔서 정말 고맙고 든든하다”며 “영등포갑에서 전통보수·개혁보수·중도개혁세력이 총력대응태세를 갖춘 만큼, 반드시 승리해 무능한 일꾼과 낡은 정치를 바꾸겠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문 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4월 2일 오후 2시 영등포구청 정문 앞 당산공원에서 간소한 출정식을 갖고, ‘무능한 일꾼을 유능한 인물로 바꾸자’는 여론을 영등포 전역으로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