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8 (월)

  • 구름조금동두천 25.5℃
  • 흐림강릉 16.0℃
  • 구름조금서울 26.6℃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2.6℃
  • 울산 16.7℃
  • 구름많음광주 23.8℃
  • 흐림부산 18.0℃
  • 구름많음고창 24.5℃
  • 흐림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5.2℃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많음금산 26.1℃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병무청, 2020년 첫 번째 ‘해병대 슈퍼굳건이’ 탄생

  • 등록 2020.05.18 15:20:16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종호)은 병무청의 ‘슈퍼굳건이 만들기 프로젝트’를 통해 5월 18일 해병대로 입영하는 2020년 첫 번째 슈퍼굳건이 왕성호씨를 포항에서 환송했다.

 

왕성호씨는 2019년 병역판정검사에서 안과 사유로 4급 보충역 처분을 받았음에도 현역으로 국방의 의무를 충실히 이행하고 싶은 마음에 알아보던 중 ‘슈퍼굳건이 만들기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서울병무청을 통해 무료치료지원 협약을 맺은 베스트성모안과에서 라섹 수술을 받게 되었다. 그리고 2020년 2월초 병역처분변경원을 신청해당당히 현역판정을 받고 바로 해병대를 지원, 합격했다.

 

18일 포항의 해병대 신병교육대에서 만난 슈퍼굳건이 왕씨는 “초등학교 시절부터 해병대 입대를 꿈꿨는데 시력 때문에 지원하지 못할 뻔해 충격이 컷었다”며 “서울병무청과 베스트성모안과의 도움으로 무료 수술을 받아 시력도 회복하고 꿈에 그리던 해병대에 입영하게 되어 너무 기쁘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병무청에서는 2016년부터 ‘슈퍼굳건이 만들기 프로젝트’라는 명칭으로 병역 자진이행 희망자 무료치료 지원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병역판정검사에서 시력 또는 체중 사유로 신체등급 4급 또는 5급 판정을 받으면 현역 등으로 병역의무를 이행하지 않아도 된다. 그러나 자진하여 병역의무를 이행하고자 하는 청년들을 위해 병무청에서 병원, 체중조절기관 등과 업무 협약을 체결해 무료로 치료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전국 후원기관으로 5개의 보훈병원, 국민건강보험공단 산하 20개 건강증진센터, 병(의)원, 민간 헬스장 등이 있으며 서울관내에는 김안과병원(영등포구), 강남밝은명안과(서초구), 베스트성모안과(강남구), 국민건강보험공단 산하 건강증진센터(구로, 영등포남부, 강남서부), 중앙보훈병원(강동구), 다나아한의원(서초구)이 있다.

 

김종호 청장은 “질병을 치유하고 자발적으로 군에 입영하는 젊은이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안과 수술 등 경제적 부담으로 입대를 망설이는 젊은이들에게 실질적 지원을 제공하여 병역의무 자진이행 풍토가 확산되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서울병무청, 2020년 첫 번째 ‘해병대 슈퍼굳건이’ 탄생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종호)은 병무청의 ‘슈퍼굳건이 만들기 프로젝트’를 통해 5월 18일 해병대로 입영하는 2020년 첫 번째 슈퍼굳건이 왕성호씨를 포항에서 환송했다. 왕성호씨는 2019년 병역판정검사에서 안과 사유로 4급 보충역 처분을 받았음에도 현역으로 국방의 의무를 충실히 이행하고 싶은 마음에 알아보던 중 ‘슈퍼굳건이 만들기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서울병무청을 통해 무료치료지원 협약을 맺은 베스트성모안과에서 라섹 수술을 받게 되었다. 그리고 2020년 2월초 병역처분변경원을 신청해당당히 현역판정을 받고 바로 해병대를 지원, 합격했다. 18일 포항의 해병대 신병교육대에서 만난 슈퍼굳건이 왕씨는 “초등학교 시절부터 해병대 입대를 꿈꿨는데 시력 때문에 지원하지 못할 뻔해 충격이 컷었다”며 “서울병무청과 베스트성모안과의 도움으로 무료 수술을 받아 시력도 회복하고 꿈에 그리던 해병대에 입영하게 되어 너무 기쁘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병무청에서는 2016년부터 ‘슈퍼굳건이 만들기 프로젝트’라는 명칭으로 병역 자진이행 희망자 무료치료 지원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병역판정검사에서 시력 또는 체중 사유로 신체등급 4급 또는 5급 판정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