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3 (목)

  • 흐림동두천 21.9℃
  • 흐림강릉 21.3℃
  • 흐림서울 22.5℃
  • 대전 20.5℃
  • 대구 18.6℃
  • 울산 18.6℃
  • 광주 19.7℃
  • 부산 18.5℃
  • 흐림고창 19.8℃
  • 흐림제주 24.4℃
  • 흐림강화 20.8℃
  • 흐림보은 18.4℃
  • 흐림금산 17.2℃
  • 흐림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19.5℃
  • 흐림거제 18.2℃
기상청 제공

문화

'위험한 약속' 고세원, 파혼 선언

  • 등록 2020.05.22 09:20:00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위험한 약속’ 고세원이 파혼을 선택했다. 두 집안의 운명이 요동치는 거센 격랑 속에 휩쓸렸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에서 강일섭(강신일)은 7년 전 아들 강태인(고세원)이 자신을 살리기 위해 어떤 거래를 했는지 알아내고자 오혜원(박영린)을 추궁했다. 오혜원은 거래한 적 없다며 딱 잡아뗐지만, 그의 의심은 쉽게 사라지지 않았다. 이렇게 최준혁(강성민)이 아버지까지 위협하자, 강태인도 맞섰다. 최영국(송민형)을 찾아가 “내 아버지 건드린 이상 니 아버지도 무사하지 못하게 됐다”며 이들 부자를 압박한 것.

한편, 한지훈(이창욱)은 자신에게 숨기고 있는 비밀이 차은동(박하나) 아버지(이대연) 사고와 관련된 것인지 강태인에게 물었다. 차은동에 대한 감정이 커지면서, “내가 너 좋아한다고”며 직진 고백을 한 한지훈은 차은동 부녀가 자신에게 그랬던 것처럼, 그녀와 동생 차은찬(유준서)의 가족이 돼 차은동을 지키고 싶었다. 이에 차은동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줬던 자신의 집안과 그녀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반드시 밝히고자 했다.

최명희(김나운)는 공식적으로 결혼 발표를 한 이상, 강태인과 한서주의 결혼을 강행하려 했다. 강태인을 이용해 자신의 약점을 쥔 최준혁의 숨통을 조이려는 목적도 있었다. 그러나 최준혁이 순순히 이를 지켜볼 리 만무했다. 강태인이 아버지까지 압박하고 나선 상황에서 더 이상 물러설 곳도 없자, 강태인 부모님과 차은동까지 불러모아 7년 전 거래에 대해 폭로하려 했다. 다행히 강태인이 나타나 최악의 사태는 막았지만, 이대로 가만히 있다가는 심장 수술의 비밀이 언제 터질지 모르는 위태로운 상황이었다.

이에 결단을 내린 강태인. 최준혁과 한회장 일가 모두를 불러모아 중대발표를 했다. “이 결혼 못하겠습니다. 서주씨랑 결혼 없던 걸로 하겠습니다”라며 파혼을 선언한 것. 한서주는 믿을 수 없다는 듯 충격을 받았고, 최명희는 분노해 이성을 잃고 그의 뺨을 세차게 내리쳤다. 두 집안을 발칵 뒤집어놓을 그의 파혼 결정이 어떤 격랑을 일으킬지 궁금증이 치솟은 엔딩이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거버넌스 지방정치대상 우수상 수상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채현일 구청장이 지난 2일 서울 여성플라자에서 열린 2021 거버넌스 지방정치대상 공모 대회에서 지방자치단체장 부문 지역활력증대 분야 우수상을 수상했다. 거버넌스 지방정치대상 공모 대회는 (사)거버넌스센터가 주최하고,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한국지방신문협회‧한국일보 등이 후원하는 전국구 규모 대회다. 이 대회는 지방 정치에서 거버넌스 패러다임을 통한 올바른 자치 분권 활동을 발굴, 전파, 확산하고, 격려, 포상의 포지티브 캠페인을 통해 유능하고 건강한 지방정치인 및 활동을 지원, 육성하며, 시민 주권의 선진적인 다원적 문명 국가를 위한 건강한 정치부문 주체를 확대하겠다는 취지로 매년 개최하고 있다. 선정 부문은 지방자치단체장과 지방의원의 2개 부문이다. 각 부문별로 ▲주민생활편익 확대 ▲행정효율성 제고 ▲공동체역량 증진 ▲분권자치 강화 ▲지역활력 증대 ▲미래 개척 분야에서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수상자를 선발한다. 올해는 여기에 ‘코로나19 대응’이 특별주제로 추가됐다. 심사 기준은 ▲거버넌스 구현 ▲성취도 ▲혁신 파급성 ▲창의성‧참신성 ▲자기계발 등이다. 채 구청장은 민선7기 구정 비전을 ‘구민과 함께

영등포구,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우수자치구 수상 쾌거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는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추진한 ‘2021년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 평가결과 우수자치구로 선정되어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영등포구는 지난 2020년 11월 16일부터 2021년 2월 15일까지, 3개월 간 진행한 ‘2021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모금사업에서 성금과 성품을 포함, 약 19억 4,723만 원이라는 모금액을 달성하며, 우수자치구로 표창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구는 그간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대면 모금과 기부 행사가 어려운 상황이었음에도, 동별 릴레이 모금, QR코드를 활용한 모금 캠페인 등 나눔 문화의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왔다. 지역사회에 나눔문화를 확산하고 구민 복지증진에 기여하기 위하여 지역주민, 직능단체, 기업체를 대상으로 모금 독려 활동을 실시한 결과, 성금 8억 ,337만원, 성품 금액 10억 6,385만원에 달하는 금액이 모아졌으며, 전년대비 약 21%의 증가율이라는 놀랄만한 성과를 달성했다. 지난 2일 오전 영등포구청에서는 채현일 구청장이 대표로 서울사회복지 공동모금회 김진곤 사무처장으로부터 우수자치구 표창패를 전달받는 기념식이 개최됐다. 채현일 구청장은 “이 모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