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30 (화)

  • 흐림동두천 17.7℃
  • 흐림강릉 19.5℃
  • 서울 19.0℃
  • 대전 21.0℃
  • 흐림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22.6℃
  • 흐림광주 20.1℃
  • 흐림부산 20.2℃
  • 구름조금고창 19.6℃
  • 제주 21.0℃
  • 맑음강화 18.7℃
  • 맑음보은 21.1℃
  • 구름많음금산 21.6℃
  • 구름많음강진군 20.6℃
  • 구름조금경주시 23.7℃
  • 맑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행정

영등포구, 하반기 162명 승진 인사 의결… 하위 직급 승진자 70%

  • 등록 2020.06.30 08:48:01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하반기 인사 관련 승진자 등 결정에 대해 하위 직급 직원을 배려하는 대폭적 승진 인사를 단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구는 지난 11일과 18일 인사위원회를 열어 4급 2명, 5급 8명, 6급 27명, 7급 58명, 8급 67명 등 총 162명의 승진을 의결했다. 이번 승진 인원은 구의 최근 10년 정기인사 시 승진임용 평균 인원인 70명의 두 배를 넘는다. 특히 하위 직급인 7급 이하 승진 인원은 125명으로 전체 인원의 70%에 육박한다.

 

이는 코로나19 대응 등 현장에서 땀 흘려 일하는 직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단행한 것이다. 묵묵히 성실하게 일하는 하위 직급의 직원을 배려하기 위해 2020년 상반기 중 영등포구 지방공무원 정원을 조정하여 7급 이하 승진예정자의 범위를 넓혔다.

 

또한 소수 직렬인 운전, 세무, 사회복지 직렬의 경우는 6급 관리자의 정원도 증가시켜 승진 적체에 따른 직원 불만도 해소시켰다.

 

한편, 구는 민선7기 출범과 함께 ‘탁트인 영등포’ 슬로건을 내걸고 ‘청렴·성과·인화’의 인사혁신안을 추진해, 투명한 인사와 미래의 영등포를 짊어질 인재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조직분석․진단을 통한 합리적인 조직운영, 상시 인사상담체제 운영, 공명정대한 인사평가, 능력 중심의 전담팀 구성 및 전보배치 등 성과중심의 투명한 인사운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그룹 간 전보 할당제를 도입해, 업무성향 및 직원 선호도에 따라 구청 전체 부서를 3그룹으로 나누고 6급 이하 주무관의 정기 전보 시 각 그룹 간 1/3 이상 의무 전보하도록 했다. 선호 부서 간 인사이동을 최소화하고 현장 및 사업부서 직원들의 인사이동을 활성화시켜, 환류 작용과 더불어 고른 직무경험을 통한 각 개인의 직무능력 향상을 도모하고자 하는 취지다.

 

구는 앞으로도 변화하는 행정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정기적인 조직개편 및 인력구조 파악으로 구민이 만족할 수 있는 성과를 만들기 위한 조직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채현일 구청장은 “하반기 인사에서 코로나19로 고생한 7급 이하 하위직 직원들을 배려했다”며, “앞으로도 공정하고 객관적인 인사시스템으로 투명한 조직문화를 만들겠다”고 전했다.

 

서울시, 7월부터 민주화운동 관련자‧유족 '생활지원금' 지원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가 7월부터 민주화를 위해 헌신한 민주화운동 관련자와 유족에게 매월 10만원의 '생활지원금'을 지급한다. 또, 민주화운동 관련자가 사망했을 경우에는 장례 지원비 100만원도 새롭게 지원한다. 7월 1일부터 거주지 관할 동주민센터에서 상시 신청(방문신청)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서울시는 앞서 작년 7월 ‘서울특별시 민주화운동 관련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지원대상과 내용을 명문화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서울시는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국가발전에 기여한 민주화운동 관련자들의 헌신에 보답하는 최소한의 예우 차원에서 이번 지원대책을 마련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시는 앞서 지난 2017년 저소득 국가유공자에 대해 월 10만원의 ‘생활보조수당’을, 올해 3월에는 조국 독립에 희생‧헌신한 독립유공자 후손에 대한 월 20만원씩 ‘독립유공 생활지원수당’을 각각 신설해 지원하고 있다. 지원 대상은 민주화운동 관련자 및 그 유족으로 신청일 기준 서울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6개월 이상 계속 거주하고 있는 사람 중 월 소득액이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인 가구다. 생활지원금은 민주화운동 관련자 본인을 우선 지급대상으로 하고, 관련자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