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수)

  • 흐림동두천 16.2℃
  • 흐림강릉 19.0℃
  • 흐림서울 16.9℃
  • 흐림대전 16.2℃
  • 흐림대구 17.7℃
  • 흐림울산 19.2℃
  • 광주 15.3℃
  • 흐림부산 19.5℃
  • 흐림고창 18.4℃
  • 제주 18.8℃
  • 흐림강화 17.3℃
  • 흐림보은 15.0℃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시설관리공단, 주차공유시스템 확대 도입

  • 등록 2020.10.21 13:59:38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윤기)은 주차공유시스템을 확대 도입한다고 밝혔다.

 

주차공유시스템이란 낮 시간 동안 비어있는 거주자우선주차장을 공유해 주차난을 해소하고 구민의 주차 편의를 확보할 수 있도록 공유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주차공유시스템은 ARS번호로 전화를 걸어 안내멘트에 따라 이용하는 ARS방식과 사물인터넷센서가 설치된 주차 공유면을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이용하는 IoT(사물인터넷)의 두 가지 방식이 있다.

 

영등포구시설관리공단은 IoT시스템을 도입해 1월 477건, 2월 413건이던 공유실적이 9월에는 1,467건의 공유실적을 기록하는 등 구민의 주차공유시스템 이용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ARS 방식으로 주차 공유 시스템을 이용하고자 하는 구민은 02-522-6161로 전화 걸어 안내 멘트에 따라 이용할 수 있으며, IoT방식으로 이용을 원하는 주민은 파킹투게더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여 1시간당 1,200원의 요금으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김윤기 이사장은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주차 공유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확대 할 계획”이라며 “고객 편의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하여 QR코드를 통한 결제 방식 도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영등포구의회 장순원 부의장, “주민 의견 반영한 여의도 LH부지 개발계획 세워야”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의회 장순원 부의장(국민의힘, 여의도동·신길1동)은 제226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 통해 “국토부가 지역주민들과 협의 없이 여의도 성모병원 LH부지에 공공주택 300호를 공급하겠다고 일방적으로 발표한 것은 부당한 처사”이며 “구와 주민들의 의견을 물어 장기적인 발전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여의도 성모병원 옆 LH부지는 1978년 도시계획시설에 학교 용지로 지정된 후 수십 년간 방치상태로 있다가 2020년 7월 1일자로 도시계획시설(학교) 결정실효 및 지형도면 고시된 바 있다. 장순원 부의장은 “지난 8월 국토부에서 아파트 가격 안정화 대책을 위해 공공기관 유휴부지에 공공주택을 건립하겠다고 하며 여의도 성모병원 옆 LH부지에 300가구 정도의 공공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며 “이 과정에서 영등포구와 단 한 번의 협의나 상의 없이 일방적으로 통보됐다는 소식에 여의도 주민들의 당혹감 이루 말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여의도 주민 1만여 명이 의견을 소통하는 카카오톡과 단체대화방 등 SNS채널에선 사전 협의조차 없이 이런 결정을 내린 정부에 대한 비난이 그치지 않고 있다”며 “또한 구에서도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