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17.4℃
  • 맑음강릉 21.0℃
  • 맑음서울 17.2℃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17.8℃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7.7℃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종합

9월 28일 오늘의 운세

  • 등록 2021.09.28 05:09:32

 

쥐띠 운세

36年生 도움받기 어려운 날이니 혼자 해내야 합니다. 의욕적으로 임해보길 바랍니다~!

48年生 상대방을 원망하기 전에 내 잘못은 무엇인지부터 돌아보는게 더 중요하답니다.

60年生 노력했던 소망의 결실이 조금씩 보여지는 날이네요. 한시름 놓을 수 있겠습니다.

72年生 순조롭던 일이 갑자기 막힐 수 있으나 도움을 청하기 보단 내 직감을 믿어봐요.

84年生 마음의 동요를 일으키는 방해자가 주변에 많으니 소신을 지키는게 중요합니다.

96年生 모든 일이 생각대로 풀리진 않을 거에요. 막히는 일이 있어도 흔들리지 말아요.

 

소띠 운세

37年生 외로움이 밀려온다면 참지 말고 분출해야 한답니다. 반려동물도 나쁘지 않네요.

49年生 상대를 위해 참고 기다리는 힘을 기른다 생각하면 마음이 좀더 편안해 질거에요.

61年生 골치아프던 구설수가 말끔하게 사라지는 날이네요. 적극적으로 해명해보세요.

73年生 꿈이 좋지 않다면 필히 조심해야 하는 날이니 행동가짐을 작게 해보길 바라요.

85年生 약속이 어긋나더라도 그려려니 넘어갈 수 있다면 뒷날 두배로 돌려 받는답니다.

97年生 하나만 집중해서 밀어붙이면 성공은 따 놓은 당상이니 좀더 집중해보길 바라요.

 

호랑이띠 운세

38年生 소중한 사람과 멀어질 수 있는 날이에요. 이로써 더 소중함을 깨닫게 되겠어요.

50年生 이유없이 서글픈 날이네요. 괜한 사람들에게 화풀이하기 보단 혼자 있어보세요.

62年生 속 마음을 다 말하고 싶어도 오해만 쌓일 수 있으니 최대한 참는게 유리합니다.

74年生 재물이 늘어나는 징조가 있으니 기다려 보세요. 급하면 다시 새어나가게 되네요.

86年生 독재자 같은 사람이 있어 울컥할 수 있지만 한 귀로 듣고 흘린다면 편안해져요.

98年生 괜히 트집 잡혀 시간 낭비하기 보단 아는 것이 있어도 묻혀가는게 좋겠습니다.

 

토끼띠 운세

39年生 집안이 평화로우니 바깥 일도 순조롭네요. 일찍 귀가하여 함께 식사라도 해요!

51年生 지금이라도 미련을 버리고 갈아타야 합니다. 옛 것에서 벗어나는게 관건이에요.

63年生 너무 인색하게 굴지말고 간절함이 보이는 사람이라면 한 번만 더 기회를 주세요.

75年生 오늘따라 목적을 가지고 접근하는 사람이 많으니 사기에 주의해야 하겠습니다.

87年生 열등감은 날려버리세요. 배우고 싶은 것이 있다면 솔직하게 말하는게 좋습니다.

99年生 관계에 변화를 주고자 한다면 내 자신을 먼저 돌아보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용띠 운세

40年生 의미없이 흘러간 시간은 돈을 주고도 다시 못사겠지요. 좀더 노력한 날 되세요.

52年生 이상하게 끌리는 사람이 생길 수도 있지만 인연은 아닐테니 가까이하지 말아요.

64年生 모든 책임을 안고갈 수 있으니 친한 지인이라도 의심의 여지는 두는게 좋아요.

76年生 안정적이지 못하고 바쁜 하루가 될 수도 있지만 뿌듯한 날이니 힘내길 바라요.

88年生 윗사람과 아랫사람의 중간 역할을 도맡아해보길 바랍니다. 중립이 중요합니다.

00年生 아무리 노력해도 안 되는 것이 있기 마련이죠. 좀더 기다려야하는 하루겠어요.

 

뱀띠 운세

41年生 잔돈도 신경써야 한답니다. 오늘은 딱 써야 할 만큼만 소지하여 밖으로 나가요.

53年生 기대했던 것보다 더 좋은 결과가 있는 날이니 오늘 하루 신나게 즐겨보세요~!

65年生 고집 부릴 때가 있고 아닐 때가 있답니다. 오늘은 후자일테니 양보하길 바라요.

77年生 밥심을 믿어보길 바랍니다. 입맛이 없더라도 속이 든든해야 다시 할 수 있어요.

89年生 입맛이 없더라도 군것질이나 간식으로 끼니를 거르지 않도록 주의하길 바라요.

01年生 마음을 터놓고 지낼 수 있는 이성친구를 만나겠습니다. 좋은 귀인이 되겠어요.

 

말띠 운세

42年生 나를 희생한다는 마음이 있다면 나의 가치는 더욱 빛날 수 있음을 명심하세요.

54年生 이리저리 끌려다니지 않길 바랍니다. 소신을 지켜 내 할말은 똑바로 해주세요.

66年生 당당한 모습을 보이며 누구에게도 나의 허술한 모습을 노출시키지 않도록 해요.

78年生 새로운 시장에 도전 할 계획을 세워봐도 좋으니 현재 트렌드를 잘 분석해봐요.

90年生 첫만남 첫느낌의 초심을 유지해보세요. 관계가 더 끈끈해질 수 있겠습니다~!

02年生 행여 어려운 상황에 놓이더라도 가족들과 합심하여 이겨낼 수 있으니 힘내요.

 

양띠 운세

43年生 느려도 믿음직스러운 친구가 곁에 있으니 좀더 기다리며 응원해주길 바랍니다.

55年生 새로운 사람보단 기존에 알고 있던 사람이 좋으니 가까운 지인부터 살펴보세요.

67年生 나의 사리사욕은 훗날 가져도 좋으니 지금은 같은 팀의 명예만 생각해보세요.

79年生 근교로 드라이브를 다녀와도 좋으니 복잡한 머리를 식혀주는 날로 보내보세요.

91年生 내 분에 못이겨 민망한 상황을 만들지는 말아요. 참을 인을 세 번만 되내이세요.

03年生 다른 사람이 먼저 낚아채기 전에 내가 먼저 선수쳐도 좋으니 빨리 움직이세요!

 

원숭이띠 운세

44年生 용서하면 아무 일도 아니었던 것처럼 가벼운 마음이 들테니 좀더 내려놓으세요.

56年生 관계를 유하게 만들기 위해 나에 대해 굳이 안 해도 될 말까지 하지는 말아요~!

68年生 서로 감정상하며 시간낭비하기 보단 적당한 선에서 넘어가주는 것이 최고에요.

80年生 내 뒤애 있는 지원군을 의심하지 말아요.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아도 좋겠습니다.

92年生 추억의 사람은 더욱 이성적으로 대해야 후회와 실수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이에요.

04年生 애매한 표현은 도움되지 않으니 마음에 든다면 적극적으로 구애해보길 바라요.

 

닭띠 운세

45年生 금전적인 부분에서 큰 이익을 남길 순 있으나 금전보다 건강에 더 신경써야 해요.

57年生 아까워하지 말고 투자해야 성사시킬 수 있으니 다 얻으려는 욕심은 버려야 해요.

69年生 주어진 일이 있다면 각자가 스스로 하는게 맞으니 너무 신경쓰지 않아도 좋아요.

81年生 원하는 것을 얻긴 어려지만 잃는 것이 없으니 그것만으로도 만족하길 바랍니다!

93年生 사랑한다는 이성의 말을 곧이곧대로 믿지 않아야 하니 의심의 여지를 둬야 해요.

 

개띠 운세

46年生 사업을 확장해도 좋으나 디테일한 계획이 더 필요하니 심사숙고하길 바랍니다.

58年生 숨기지 말고 솔직하게 대화한다면 좋은 정보들을 더 많이 들을 수 있겠습니다~!

70年生 고민하던 물건이 있다면 구매해도 좋으니 아깝다 생각말고 행복하게 써보세요!

82年生 상대방을 이해시키기 보단 내가 먼저 생각을 바꾸는게 더 빠를 수 있겠습니다.

94年生 다른 사람 얘기를 쉽게 꺼내는 사람이 있다면 애초에 말도 섞지 않는게 좋아요.

 

돼지띠 운세

47年生 오래 된 친구와 오해가 생기기 쉬운 날이니 속상해도 한 발 양보하는게 좋아요.

59年生 서로의 목표를 같게 하는 것이 우선이니 의사소통을 게을리하지 않아야 해요.

71年生 상대가 누구인지부터 정확하게 파악하고나서 움직여도 늦은건 아닐 거랍니다.

83年生 이해와 강요 사이에서 고민하고 있다면 오늘은 조금 강압적이게 해도 좋네요.

95年生 결과에 연연하면 다음 장으로 넘어갈 수가 없죠. 이제 그만 단념하길 바랍니다.

 

                                                                                                      - 더사주 제공

文대통령, 2022년도 예산안 시정연설 실시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전 국회 제391회 정기회 본회의에서 시정연설을 통해 2022년도 예산을 604조4000억원 규모로 확장 편성했다고 밝혔다. 다음은 문 대통령 2022년도 국회 예산안 시정연설 전문이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박병석 국회의장과 국회의원 여러분, 임기 6개월을 남기고 마지막 시정연설을 하게 되어 감회가 깊습니다. 임기 내내 국가적으로 위기의 연속이었습니다. 정부 출범 초기부터 일촉즉발의 전쟁위기 상황을 극복해야 했습니다. 일본의 일방적 수출규제, 보호무역주의, 글로벌 공급망 재편 등 급변하는 국제 무역질서에 대응해야 했습니다. 지난해부터는 세계적인 코로나 대유행에 맞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 경제와 민생을 지키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했습니다.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마지막까지 위기극복에 전념하여 완전한 일상회복과 경제회복을 이루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한편으로 우리는, 인류문명이 근본적으로 바뀌는 대전환의 시대를 마주했습니다. 코로나 위기가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기후위기가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며 탄소중립이 전 지구적 과제가 되었습니다. 우리에게도 국가의 명운이 걸린 중대한 도전입니다. 정부는 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