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17.0℃
  • 맑음강릉 20.9℃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7.4℃
  • 맑음대구 18.6℃
  • 구름조금울산 18.3℃
  • 맑음광주 19.0℃
  • 구름조금부산 20.9℃
  • 맑음고창 18.3℃
  • 맑음제주 20.7℃
  • 맑음강화 16.5℃
  • 맑음보은 17.3℃
  • 맑음금산 17.5℃
  • 맑음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20.1℃
  • 맑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정치

김민석 의원, 국회의원과 주한 외교 대사 소통의 장 ‘KOTOK’ 주최

  • 등록 2021.10.12 14:48:29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오는 15일 낮 12시, 국회에서 아주 특별한 모임이 열린다. 대한민국 국회의원들과 주한 외교 대사들이 정기적으로 한 자리에 모여 다양한 국내 시사 현안과, 해당 국가의 주요 이슈에 대해 서로 브리핑하며 상호 관심사에 대해 소통하는 Korea National Assembly Talk(KOTOK)이 시작된다.

 

‘KOTOK’을 기획하고 첫 행사를 주최하는 김민석 국회 보건복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영등포을)은 “각국 대사들과의 정기적인 교류와 소통을 통해 국제 감각을 키우고, 의원 외교의 폭을 넓혀 국제 협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헌정 최초로 KOTOK을 추진하는 취지를 밝혔다.

 

‘KOTOK’은 김민석·이원욱·홍익표·김영호·김영배·박성준·박수영·조정훈·양이원영·양향자·최형두·홍정민(선수, 가나다순) 등 여야 국회의원 12명이 공동초청인이 되어 주한 외교 대사, 국내외 언론인, 기업관계자, 관련 공무원 등을 초청해 함께 매월 한 번씩 샌드위치 미팅을 통해 소통을 이어갈 계획이다. 송경진 혁신경제 상임이사 겸 사무총장이 ‘KOTOK’의 모더레이터(Moderator)를 맡아 원활한 소통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오는 15일 열리는 첫 번째‘KOTOK’은 ‘Covid-19 & Digital welfare-Healthcare’를 주제로 열리며, 국회보건복지위원장인 김민석 의원과 페카 메소(Pekka Metso) 주한 핀란드 대사, 아키바 토르(Akiva Tor) 주한 이스라엘 대사가 각각 발제에 나선다.

 

먼저 김민석 의원이 ‘코로나19 이후 한국의 바이오산업’에 대해 발제하고, 이어 주한 핀란드 대사가 ‘보건과 복지를 연계한 아포티 사업과 핀젠프로젝트’를 참여자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아키바 토르 주한 이스라엘 대사는 ‘백신 접종 성공 경험과 벤처기업 육성 펀드 운용 경험’을 공유할 예정이다.

 

약 1시간 가량 진행될 이번 행사에는 10여 명의 국회의원, 각국 주한 외교대사, 관계 공무원, 국내외 언론인 등이 참석할 예정이며 방역수칙에 따라 온·오프라인으로 병행해 진행될 계획이다.

文대통령, 2022년도 예산안 시정연설 실시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전 국회 제391회 정기회 본회의에서 시정연설을 통해 2022년도 예산을 604조4000억원 규모로 확장 편성했다고 밝혔다. 다음은 문 대통령 2022년도 국회 예산안 시정연설 전문이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박병석 국회의장과 국회의원 여러분, 임기 6개월을 남기고 마지막 시정연설을 하게 되어 감회가 깊습니다. 임기 내내 국가적으로 위기의 연속이었습니다. 정부 출범 초기부터 일촉즉발의 전쟁위기 상황을 극복해야 했습니다. 일본의 일방적 수출규제, 보호무역주의, 글로벌 공급망 재편 등 급변하는 국제 무역질서에 대응해야 했습니다. 지난해부터는 세계적인 코로나 대유행에 맞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 경제와 민생을 지키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했습니다.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마지막까지 위기극복에 전념하여 완전한 일상회복과 경제회복을 이루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한편으로 우리는, 인류문명이 근본적으로 바뀌는 대전환의 시대를 마주했습니다. 코로나 위기가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기후위기가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며 탄소중립이 전 지구적 과제가 되었습니다. 우리에게도 국가의 명운이 걸린 중대한 도전입니다. 정부는 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