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17.4℃
  • 맑음강릉 21.0℃
  • 맑음서울 17.2℃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17.8℃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7.7℃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행정

여의도우체국 ‘서울영등포우체국’으로 개명해 당산동 신청사로 이전

  • 등록 2021.10.14 14:30:17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 총괄우체국인 여의도우체국(국장: 정인철)이 ‘서울영등포우체국’으로 개명해 당산동4가 신청사(영등포구 선유동2로 6)로 이전하고  오는 11월 1일 부터 업무를 개시한다.

 

여의도 포스트타워 건물(여의나루로 60)에 위치한 여의도우체국은 관서등급을 조정(4급에서 5급)해 우편물 교부업무를 제외한 우편물 접수 및 예금·보험 업무를 수행하고, 기존 영등포역 앞의 영등포우체국(경인로 841)은 서울영등포동4가우체국으로 명칭을 변경하며, 인근의 당산동우체국은 10월 29일자로 업무 종료하고 서울영등포우체국(신청사)과 통합운영할 예정이다.

 

영등포구 주민을 포함한 우체국 이용 고객들은 11월 1일부터 업무를 개시하는 서울영등포우체국을 통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우편물 접수·배달 및 교부, 예금·보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배달업무: 여의도우체국에서, 신설되는 서울영등포우체국으로 변경)

 

그동안 청사 신축으로 인해, 양천 임시청사 민원실과 포스트타워 영업과 교부처로 이원화되었던 우편물 교부업무는 앞으로는 총괄우체국으로 통합·일원화해 신청사인 서울영등포우체국 2층 민원실 우편물 교부처(02-785-5669)에서 수행하게 된다.

 

정인철 여의도우체국장은 "‘서울영등포우체국’으로의 총괄우체국 개명과 이에 따른 소속국 명칭 변경·업무 종료 등으로 발생할 수 있는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지역주민과 이용고객에게 적극적인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며, 앞으로 새로운 청사에서 보다 나은 대국민 우정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