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09 (화)

  • 흐림동두천 7.2℃
  • 흐림강릉 9.0℃
  • 서울 5.8℃
  • 구름많음대전 9.8℃
  • 흐림대구 11.3℃
  • 구름많음울산 12.5℃
  • 광주 9.1℃
  • 맑음부산 13.9℃
  • 흐림고창 11.8℃
  • 구름많음제주 13.2℃
  • 흐림강화 7.3℃
  • 구름많음보은 8.9℃
  • 흐림금산 6.8℃
  • 구름많음강진군 10.4℃
  • 구름많음경주시 12.4℃
  • 구름많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사회

전문대학교육협·음식서비스·식품가공 인적자원개발위, 업무협약 체결

  • 등록 2021.10.25 16:59:41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회장 남성희, 대구보건대학교 총장)와 음식서비스·식품가공 인적자원개발위원회(위원장 전강식, 한국외식업중앙회 회장)는 10월 25일 오후, 협의회 4층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산업계 관점의 전문대학 실무역량을 강화하고, 음식서비스·식품가공 분야의 인력 미스매치를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업무협약은 △산업현장 맞춤형 우수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개발․운영 △중소(중견)기업-전문대학의 산학연협력 활성화 및 협력문화 조성 △청년고용 활성화와 취업매칭을 위한 정보제공 협력, △중소(중견)기업의 다양한 프로그램 참여 상호협력 △ 그 외 양 기관이 상호협력이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사항에 적극 협력 등을 주요 내용으로 담고 있다.

 

특히, 전문대학교육협 산학교육혁신연구원(원장 한광식, 김포대학교 교수)은 전문대학과 19개 산업별인적자원개발위원회 간의 업무협약 및 협력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전문대학과 산업체가 상생협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남성희 회장은 “미래사회와 산업환경, 직업구조의 변화는 산업체와 교육기관 간의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할 때 대응할 수 있다”며 “전문대학은 그 간 계약학과, 산업체위탁 등의 주문식 교육과정을 통해 산업협장에 우수한 전문기술인력을 배출해온 만큼, 이번 협약을 통해 음식서비스·식품가공 분야의 융복합 인력양성 체계를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영주 의원, 멕시코에서 요소수 1,200톤 공급 지원 약속 받아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멕시코의 자동차용 요소수 생산업체가 연말까지 1,200톤 물량의 요소수를 한국에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멕시코를 방문중인 국회 한중남미의회외교포럼(회장 김영주 의원) 소속 대표단은 8일 오후(현지시간) 멕시코 현지 요소수 생산업체인 녹스가드 로드리고 베리오초아 글로벌 책임자와 만나 자동차용 요소수의 한국 수출 문제를 긴급 협의했다. 내년 한-멕시코 수교 60년을 앞두고 양국간 우호증진과 FTA 체결 촉구를 위해 멕시코를 방문한 김 의원과 설훈·윤영찬(이상 민주당)·이헌승·박대수(이상 국민의힘) 의원은 이날 로드리고 글로벌 책임자에게 “가능한 한 많은 양의 요소수를 생산해 한국으로 신속하게 보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대해 로드리고 책임자는 “미국 휴스톤과 캘리포니아 공장 및 멕시코 현지 공장의 생산 물량중 월 최소 600톤을 한국에 보낼 수 있으며 연말까지 1200톤 물량을 공급하겠다”고 약속했다. 의원 대표단과 로드리고 책임자는 요소수 한국 수출을 위한 실무협상을 최대한 빠르게 진행키로 하고 주 멕시코 주재 한국 대사관 및 무역관(KOTRA)과 협의키로 했다. 이날 회의에는 서정인 주멕시코 한국대사와 김기중 주 멕시코 무역관장이 배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