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3.3℃
  • 흐림강릉 2.2℃
  • 구름많음서울 -2.7℃
  • 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5.2℃
  • 맑음울산 6.2℃
  • 구름많음광주 6.3℃
  • 맑음부산 6.4℃
  • 흐림고창 4.5℃
  • 맑음제주 9.6℃
  • 구름많음강화 -1.7℃
  • 흐림보은 0.8℃
  • 흐림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문화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최희서.박효주, 우정 만개한다 '감동'

  • 등록 2021.12.24 17:47:10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 최희서, 박효주 세 친구들의 우정이 만개한다.

SBS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에는 20년 동안 우정을 간직해온 세 여자가 있다. 하영은(송혜교 분), 황치숙(최희서 분), 전미숙(박효주 분)이다. 그리고 지금 전미숙은 두 친구와의 이별을 준비 중이다. 헤어짐을 앞두고 있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지금이 이들 세 친구의 리즈 시절이다.

전미숙은 세 친구 중 유일하게 결혼했고 딸도 있다. 하지만 예상 못한 시련이 그녀를 찾아왔다. 췌장암 진단을 받은 것. 친구들을 항암 치료를 받지 않겠다던 전미숙을 설득해 항암 치료를 받게 했다. 전미숙은 해보고 싶은 것 다 하고, 소중한 사람들에게 해주고 싶은 것을 다 해주고 원 없이 떠나고 싶다고 했다. 친구들은 전미숙을 위해 그녀의 눈부신 지금을 사진에 예쁘게 담아줬다.

12월 24일 방송되는 '지헤중' 12회에서도 전미숙을 위한 친구들의 소중한 마음, 그런 친구들의 마음에 응답해 자신의 꿈을 이루는 전미숙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사진 속 전미숙은 무대 중앙에서 조명을 받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미숙의 의상, 메이크업, 엣지 있는 포즈, 자신감 넘치는 표정 등이 프로페셔널한 패션 모델을 떠올리게 한다. 하영은과 황치숙은 무대 밖에서 동분서주 중이다. 다음 사진에서는 두 친구 모두 긴장한 듯한 눈빛으로 어딘가를 보고 있다. 그녀들의 시선 끝에는 화려하게 변신한 친구 전미숙이 있을 것으로 짐작된다.

전미숙은 결혼 전 잠깐 모델 활동을 했다. 결혼과 함께 접어 둘 수밖에 없었던 전미숙의 꿈을 두 친구가 이뤄준 것으로 보인다. 드라마를 통해 세 친구의 우정을 쭉 지켜본 시청자들은 사진만으로도 뭉클한 감동이 느껴진다. 서로를 위하는 세 친구의 마음이 애틋하고도 가슴 시리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 '지헤중' 제작진은 '오늘(24일) 방송되는 12회에서는 하영은, 황치숙, 전미숙 세 친구들의 우정이 만개한다. 전미숙은 친구들과의 이별을 준비하고 있지만, 친구들은 그것보다 전미숙의 지금을 가장 행복하게 해주는 것에 집중한다. 이토록 특별한 세 친구의 우정을 송혜교, 최희서, 박효주 세 배우는 섬세하고 또 풍성한 감정 연기로 담아냈다. 시청자 여러분들도 세 친구와 함께 웃고 함께 눈물 흘릴 수 있을 것이다.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세 친구의 우정도, 리즈도 만개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12회는 24일 밤 10시 방송된다.

서울시, ‘4無 안심금융’ 1조원 규모 공급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매출감소와 대출금리 인상, 고정비 지속 지출 등 다중고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올해도 1조원 규모의 ‘4無 안심금융’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신청 및 접수는 20일부터다. 시는 “‘4無 안심금융’은 오세훈 시장의 공약 중 하나로 작년 6월 개시 5개월만에 2조원 전액이 소진돼 11월 3천억원을 추가로 공급할 정도로 소상공인의 호응이 높았던 지원”이라며 “담보가 부족해 은행권 대출이 어려웠던 소상공인들에게 보증과 자금을 동시에 해결해주는 단비같은 지원이며, 현장에서도 지속적인 요구가 있어 올해도 1조원 규모로 공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올해도 전년도와 마찬가지로 ‘대출이자’, ‘보증료’, ‘담보’, ‘서류’가 필요 없는 이른바 ‘4무(無)방식’으로 진행된다. 한도 심사 없이는 업체당 최대 2천만원, 한도 심사시에는 업체당 최대 1억원까지 융자 받을 수 있다. 지원조건은 대출실행일로부터 처음 1년간은 무이자며, 2차년도부터는 0.8%의 금리를 서울시가 보전하는 방식이다. 대출금은 1년 거치 4년 균분 상환하면 된다. 이번에 공급하는 자금은 총 1조원 규모로 일반 4無 안심금융 9천억원과 중‧저신용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