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03 (금)

  • -동두천 30.9℃
  • -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32.3℃
  • 맑음대전 32.4℃
  • 맑음대구 28.7℃
  • 맑음울산 23.4℃
  • 맑음광주 32.8℃
  • 맑음부산 25.0℃
  • -고창 29.1℃
  • 맑음제주 23.3℃
  • -강화 24.8℃
  • -보은 30.5℃
  • -금산 31.1℃
  • -강진군 29.8℃
  • -경주시 25.0℃
  • -거제 24.4℃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경찰서, 보이는 자치경찰 실현 위한 연합자율방범대 간담회

  • 등록 2022.05.18 19:36:16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경찰서(서장 정성일)는 17일, 자치경찰 출범 2년차인 올해, 보이는 자치경찰 실현을 위해 민간에서의 주민 참여 방안과 내년 시행 예정인 자율방범대설치·지원에관한법률 설명을 위한 영등포구 연합자율방범대와의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영등포경찰서에서 중점 추진 중인 대림동 외국인 밀집지역 치안활동과 당산동 여성 1인 가구 밀집지역 안심환경 조성 계획에 대해 설명하고 상호 협력에 대한 논의를 위해 진행됐다.

 

정성일 서장은 “서울자치경찰의 활동이 주민들에게 잘보이기 위해서는 영등포경찰과 영등포구에서 활동하는 자율방범대의 유기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며 “심야시간 순찰, 무질서행위 계도 활동 등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오랫동안 치안에 힘써온 자율방범대 지위에 대한 법적근거 미비로 활동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내년 법률 시행으로 지역치안에 대한 자율방범대원의 적극적인 활동이 기대된다”고 했다.

 

자율방범대 참석자들은 “코로나로 인해 지역치안에 대한 의견을 전달할 기회가 없었는데, 간담회를 통해 지역주민의 의견이 치안활동에 반영하는 좋은 자리가 마련됐다”며 “자치경찰제도의 순기능에 대해 공감했다”고 의견을 전했다.

 

특히, “법 제정으로 국가·지자체의 예산 지원 등이 명시되어 자율방범대원의 사기와 책임감을 고취함으로써 지역사회 범죄예방의 구성원이라는 자긍심이 한층 강화됐다”고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등포경찰서는 치안불안요소에 대한 주민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확대하고, 심야시간 취약지 민·경 합동순찰 등 치안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서울보훈청, 이웃사촌 히든히어로 캠페인 추진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지방보훈청(청장 이승우)과 이마트24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지난 2일 ‘이웃사촌 히든히어로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웃사촌 히든히어로 캠페인’은 국민을 위해 헌신한 숨은 영웅들을 선정해 국가유공자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잊지 말자는 의미를 담았다. ‘이웃사촌 히든히어로’ 캠페인의 제 1호 주인공은 故 이상태 소방령의 배우자인 강순중 씨로 선정됐다. 故 이상태 소방령은 1983년에 소방 공무원으로 임용돼 2010년까지 27년의 재직 기간 동안 서울 삼풍백화점 붕괴 현장, 고양시 섬유공장 화재 등 1,286건의 응급 상황에 출동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힘썼다. 이러한 공로로 故 이상태 소방령은 2021년 국가유공자가 됐으며, 배우자인 강순중 씨는 이마트24로부터 순직 소방관 유족들의 경제적 자립을 돕는 ‘소방공무원유가족 점포’ 제1호점 경영주에 선정되기도 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승우 서울지방보훈청장, 박용일 이마트24 지원담당 상무 등이 참석해 故 이상태 소방령의 희생을 기리고, 국가유공자 명패와 특별 제작한 ‘히든히어로’ 명찰을 유족에게 전달했다. 이승우 서울보훈청장은 “앞으로도 국민의 안전과 생명 수호를 위해 헌신한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