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2 (금)

  • 맑음동두천 29.2℃
  • 맑음강릉 31.7℃
  • 맑음서울 29.7℃
  • 구름조금대전 31.2℃
  • 구름조금대구 33.6℃
  • 구름조금울산 32.6℃
  • 흐림광주 30.6℃
  • 구름많음부산 29.7℃
  • 구름많음고창 29.9℃
  • 흐림제주 30.9℃
  • 맑음강화 29.2℃
  • 맑음보은 29.1℃
  • 구름많음금산 29.1℃
  • 흐림강진군 30.4℃
  • 구름조금경주시 34.7℃
  • 흐림거제 29.9℃
기상청 제공

사회

적십자 RCY, 이재민 급식 봉사 및 피해 현장 복구 지원

  • 등록 2022.08.12 13:43:24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적십자 RCY 단원들이 수도권 집중호우 침수 피해 이재민을 위한 봉사활동에 나섰다.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회장 김흥권)는 12일, 대학 RCY 단원 20여 명이 기록적인 폭우 피해 현장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단원들은 두 개 조로 나뉘어 적십자 봉사원과 함께 도시락을 제작해 행정기관과의 협력으로 이재민에게 배달했으며, 서울 강남구 구룡마을 침수 피해 현장을 찾아 복구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구룡마을에서는 한국성서대학교 나예린, 동덕여자대학교 배민영 학생을 비롯한 5명의 대학 RCY 단원들이 물에 젖은 집기와 가구 등을 이재민의 요청에 따라 분류해 폐기하는 작업을 진행하며 “평소 구룡마을에 홀몸어르신을 찾아뵙고 봉사해왔었는데 이번 침수피해가 무척이나 마음 아프다”고 위로의 말씀을 전했다.

 

한편, 강남구에 따르면 구룡마을에는 현재 34가구의 침수피해가 있으며, 적십자사 서울시지사는 8월 11일 기준 서울시내에 총 △긴급구호세트(442개), △비상식량세트(155개), △쉘터(100동), △급식(3,025명)을 지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