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흐림동두천 11.3℃
  • 흐림강릉 13.8℃
  • 흐림서울 13.4℃
  • 흐림대전 14.8℃
  • 흐림대구 17.1℃
  • 울산 16.0℃
  • 흐림광주 15.6℃
  • 부산 16.6℃
  • 흐림고창 14.2℃
  • 흐림제주 17.1℃
  • 구름많음강화 12.5℃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3.9℃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6.0℃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사회

여의도 시범아파트 최고 65층으로 변경

  • 등록 2022.09.23 15:17:10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 여의도에서 가장 오래된 아파트 단지인 63빌딩 옆 시범아파트가 신속통합기획(신통기획)을 통해 기존에 논의되던 60층에서 최고 65층으로 탈바꿈할 전망이다. 

지난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는 이달 초 시범아파트 소유주 등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열어 이런 내용의 신속통합기획(신통기획) 가이드라인 수정안을 공개했다.


오세훈 시장 취임 후 도입된 신통기획은 민간 주도 개발에 공공이 정비계획 수립 초기 단계부터 각종 계획과 절차를 지원하는 제도로, 해당 단지는 작년 말 신통기획 적용 단지로 선정돼 관련 절차를 진행해 왔다.

당초 올해 4월 주민들에게 공개된 가이드라인 초안에서는 최고 60층 규모로 재건축하는 방안이 거론됐는데, 이번 수정안에서는 '200m 고도 제한 내에서 최고 65층'이 가능하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서울시 관계자는 "철골 구조물로 할지, 콘크리트 구조물로 할지 등 건설 방식에 따라 200m 이내로 최고 65층까지 층고를 둘 수 있도록 길을 열어둔 것"이라고 설명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