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4.6℃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3.9℃
  • 맑음대전 -2.8℃
  • 구름조금대구 0.3℃
  • 구름많음울산 1.7℃
  • 맑음광주 -2.2℃
  • 구름많음부산 3.6℃
  • 흐림고창 -2.9℃
  • 흐림제주 2.2℃
  • 맑음강화 -4.7℃
  • 맑음보은 -3.3℃
  • 구름많음금산 -3.0℃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0.8℃
  • 구름조금거제 3.2℃
기상청 제공

종합

[기고] 제대군인지원센터 사이버연수원에서 미래를 준비하세요.

  • 등록 2022.09.30 15:27:19

 

패스트푸드점에서 처음 키오스크를 맞닥뜨렸을 때 우물쭈물했던 기억이 난다. 하지만 어느새 이런 것들이 커피점이나 프랜차이즈 음식점 등 어디를 가도 쉽게 접할 수 있으며 비대면 주문이 익숙해져 가고 있다.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디지털을 활용한 문명의 이기는 더욱더 빠르게 일상 속으로 파고들고 있다. 우리가 모바일을 통해 음식 주문을 할 때면 주문한 음식이 픽업되고 집까지 이동하는 모습을 실시간으로 모니터 할 수 있는 세상이 되었다.

 

특히 언텍트(Untact)로 인해 교육시장의 변화는 더욱더 빠르다. 프리랜서 강사들 사이에서도 디지털 문명의 이기를 잘 활용하여 구글 미트, 줌, 웹 엑스 등등 다양한 온라인 화상 강의로 대응한 강사들은 살아남았지만, 그렇지 못한 강사들은 강의 섭외를 받지 못해 시장에서 점점 밀려나기 시작했다.

 

제대군인에게 특화된 예비군지휘관과 비상계획관 과정을 운영하는 ‘ㅇ’대표이사는 오프라인과 온라인강좌를 동시에 운영하여 수험생들에게 서비스하여 변화를 꾀하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직업교육 시장도 디지털 공간상에서 줌을 이용한 실시간 강의를 듣거나 녹화된 온라인 콘텐츠로 수강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

 

국가보훈처 제대군인지원센터는 구직자들에게 직업교육역량을 쌓고 준비할 수 있도록 ‘사이버연수원’을 통해 수험준비 과목들을 서비스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공무원 7·9급과목, 경비지도사, 주택관리사, 직업상담사, 공인중개사, 전기(산업)기사, 소방설비기사, 산업안전기사, 전산세무회계, 토익 등 수험과목을 학습할 수 있으며 사회복지사 2급을 학점은행제로 취득할 수 있다.

 

 

각 군에서도 제대군인지원센터의 교육과정을 적극적으로 홍보해주어서 전역 전 제대군인지원센터에 회원가입을 하고 사이버연수원에서 자격시험 준비를 하는 회원들이 늘어나는 추세다.

 

온라인 수강의 강점은 언제 어디서나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수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현장근무를 하면서 국가기술자격증을 취득하고 재취업의 기회를 갖는 경우도 있다. ‘ㄱ’예비역 대령은 ‘ㅎ’기업 보안실장으로 근무 중 60세 정년에 임박하여 사이버연수원 수강과목으로 경비지도사 자격을 취득하고 최근 ‘ㄷ’경찰서 경비지도사로 근무하고 있다.

 

제대군인지원센터로 의뢰되는 일자리 중 자격증을 요구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구직활동의 방법으로 채용정보에서 내가 지원하고자 하는 일자리에 자격요건을 확인하고 어떠한 자격증이 필요한지 확인하고 준비할 필요가 있다.

 

뉴스를 통해서 다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증가하고 있다는 불안한 소식들이 들려오고 있다. ‘미래는 준비된 자의 것이다’라는 말이 있듯이 대면교육이 원활하지 못한 시기에 제대군인지원센터 사이버연수원 수강을 통해 희망직위에 맞는 1개 이상 자격증에 도전해 보길 바란다.

태국, 항공기 30대 투입해 인공강우…가뭄·대기오염 줄인다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태국이 가뭄 및 대기 오염 완화를 위해 항공기 30대를 투입해 인공강우에 나선다. 1일 방콕포스트와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태국 정부는 왕립 인공강우농업항공국과 공군 소속 항공기 총 30대를 활용해 3∼4월 77개 모든 주에 인공강우를 실시한다고 전날 밝혔다. 농업조합부는 기후 변화가 농업 부문에 미치는 영향을 줄이고 산림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인공강우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당국은 인공강우로 건기에 댐과 저수지에 물을 공급해 농업용수로 사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탐마낫 프롬파오 농업조합부 장관은 "인공강우는 건강에 해로운 초미세먼지 등 지속적인 대기 오염 문제 해결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국은 2월 중순부터 5월 중순까지가 여름으로, 기상청은 올해 기온이 44.5도까지 치솟는 등 매우 더울 것이라고 예보했다. 지난해에도 태국은 폭염과 가뭄으로 피해를 봤다. 북서부 탁 지역은 작년 4월 45.4도까지 올라 태국 역대 최고 기온을 기록했다. 태국 각지 체감 온도는 50도를 넘었고, 전력 수요도 역대 최대였다. 6∼10월은 우기였음에도 엘니뇨 등 영향으로 비가 많이 내리지 않는 등 가뭄도 이어졌다. 정부는 물 절약을 위해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