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6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종합

[기고] 서해수호의 날을 기리며

  • 등록 2023.03.13 15:12:13

3월은 봄이 시작하는 따뜻한 달이기도 하지만 3.1절과 같이 우리나라를 지켜준 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그분들의 넋을 기릴 수 있는 달이기도 하다.

 

세계에 단 하나 남은 분단국가인 우리나라는 3면이 바다로 둘러싸여있다. 동해, 남해 그리고 서해. 그중에서도 서해는 분단국가라는 이유로 가장 슬프고도 아픈 기억을 가지고 있다.

 

한국전쟁이 끝나고 유엔군은 북방한계선(NLL;Northern Limit Line)을 설정하여, 남방한계선과 함께 전쟁 방지를 위한 완충지대를 구성했다.

 

서해의 북방한계선은 서해 5개의 섬(백령도·대청도·소청도·연평도·우도)와 북한 황해도 지역의 중간선을 기준으로 설정되었으나, 북한이 이 5개 섬들의 주변수역을 북한의 연해라고 주장하며 침범하였고, 이로 인하여 제2연평해전(2002.6), 천안함 피격(2010.3), 연평도 포격(2010.11) 등의 아픔을 겪게 됐다.

 

 

그런 아픈 기억들을 위로하고, 고귀한 희생을 한 분들을 추모하고자 우리나라는 2016년 매년 3월 넷째 금요일을 '서해수호의 날'로 제정하였다.

 

국가 수호를 위해 희생한 분들을 기리며, 서해수호의 날을 맞이할 때면 한미 국방당국은 대규모 기동합동훈련을 실시하고 전국에서 서해수호의 날을 기리는 행사가 열린다.

 

지금도 북한의 도발과 위협은 계속되고 있다. 북한의 무인기가 우리의 영공을 침범하는가 하면, 다양한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며 우리의 안보를 위협하고 있다. 8번째 서해수호의 날을 맞아 그러한 위기 상황 속에서 우리 국민들과 나라를 지키기 위해 항상 전선에서 굳건히 서있는 분들께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