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6 (목)

  • 맑음동두천 12.8℃
  • 맑음강릉 12.6℃
  • 구름조금서울 15.0℃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7.1℃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5.8℃
  • 맑음부산 19.1℃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1℃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13.9℃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사회

추석 앞두고 전통시장 '불조심'…3년반동안 전국서 219건

  • 등록 2023.09.24 09:27:40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전통시장에서 한 달에 5건꼴로 불이 나는데 화재공제 가입이나 대응시설 설치는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이성만 의원(무소속)이 소방청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20년 1월∼올해 7월 전국 전통시장에서 모두 219건의 화재가 발생해 14명이 다쳤다. 재산 피해는 59억9천200여만원으로 집계됐다.

전통시장이 가장 많은 서울에서 38건의 화재로 3명이 다치고 33억5천여만원의 재산 피해가 나 가장 많았다. 부산 35건(1명 부상·재산피해 9천여만원), 인천 22건(2명 부상·재산피해 13억여원), 경기 22건(1억9천여만원) 순이었다.

이 기간 가장 재산피해가 컸던 불은 2020년 9월21일 추석 연휴를 앞두고 서울 청량리 전통시장에서 발생한 화재다. 시장 내 통닭집에서 시작한 불은 점포와 창고 등 20곳을 태우고 7시간여만에 꺼졌으며 24억3천여만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화재가 적지 않게 발생하지만 '전통시장 화재공제'는 점포 4곳 중 1곳만 가입한 수준이다. 소상공인진흥공단(공단)에서 운영하는 전통시장 화재공제는 민영 손해보험보다 저렴하게 화재 손해액을 보장해주는 상품이다.

공단에 따르면 전국 전통시장 18만1천574개 점포 가운데 27.5%인 4만9천920개가 화재공제에 가입했다. 가입률은 세종(10.4%)이 가장 저조했고 서울 19.8%, 광주 23.3%, 대구 25.4% 순으로 낮았다. 경기(39.2%), 강원(39.0%)은 비교적 높았다.

화재 대응에 도움이 되는 '화재 알림시설' 설치율은 전국 평균 17.9% 수준이었다. 광주가 47.7%로 가장 높았고 전북은 5.3%, 대구와 전남은 각각 9.3%, 10.3%로 하위권이었다.

이 의원은 "매번 반복되는 전통시장 화재는 많은 손님이 찾는 명절을 앞두고 특히 유의해야 한다"며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화재공제료를 더 지원하고 점포를 사전 점검하는 등 화재에 적극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