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3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종합

국정원, "정부 서비스 이용자 개인정보 다크웹서 버젓이 유통"

  • 등록 2024.02.05 16:36:04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국가정보원은 5일, 최근 미상의 해커 조직이 국가·공공기관 정부 서비스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다크웹이나 텔레그램 등을 통해 불법 유통하는 정황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국정원은 “악성코드에 감염돼 다크웹에 유출된 민간 서비스 계정은 현재까지 1만3천여 개에 달한다”며 “정보가 유출된 기관에 피해 내용을 알리고,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게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조사 결과 해커는 아이디와 비밀번호 등 개인정보 탈취를 위해 정보 탈취형 악성코드인 '인포스틸러'(Infostealer)를 활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각종 불특정 콘텐츠·파일이 오가는 웹하드 등 P2P(개인 간 거래) 사이트나 블로그에 인포스틸러를 은닉한 불법 소프트웨어를 유통하는 방식을 썼다.

 

 

국정원은 “편리하다는 이유로 아이디·비밀번호 자동 저장 기능을 자주 사용하는 이용자들은 더욱 주의할 필요가 있다”며 “해당 기능 사용자가 인포스틸러에 감염되면 웹 브라우저에 저장된 아이디와 비밀번호 등의 로그인 정보가 탈취될 수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탈취된 개인정보가 불법 유통을 통해 다른 해커에게 넘어가면 랜섬웨어(사용자가 컴퓨터 시스템을 정상적으로 사용하지 못하도록 만드는 악성 파일) 공격을 통한 금전 요구 등의 더 큰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며 “해킹 피해 예방을 위해 아이디·비밀번호 자동 저장 기능 사용을 자제하고, 미심쩍은 소프트웨어 설치를 절대적으로 삼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