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2 (월)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5.3℃
  • 박무서울 1.5℃
  • 연무대전 2.3℃
  • 연무대구 3.2℃
  • 연무울산 4.6℃
  • 박무광주 3.8℃
  • 맑음부산 7.7℃
  • 맑음고창 3.4℃
  • 맑음제주 10.1℃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0.1℃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3.9℃
  • 맑음경주시 4.3℃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사회

수소차 사면 서울시 3천250만원 지원

  • 등록 2024.02.12 11:25:33

 

[영등포신문=신민수 기자] 서울시는 올해 약 166억원을 투입해 수소 승용차 102대와 수소 버스 42대를 보급한다고 12일 밝혔다.

먼저 13일부터 수소 승용차 구매 지원 신청을 받는다.

수소차 구매자는 3천250만원의 보조금과 세제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7천만원가량의 수소차를 반값에 구매할 수 있는 것이다.

지원 대상은 신청서 접수일 기준 30일 이전부터 연속해 서울시에 거주하거나 주사무소 사업자 등록을 한 개인·법인·단체 등이다.

 

개인은 1인당 1대, 개인사업자·법인·단체 등은 1개 업체당 20대까지 신청할 수 있다. 지원 가능한 수소차는 현대자동차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넥쏘 1종이다.

모든 신청 절차는 수소차 제조·판매사에서 대행한다. 단 신청한 날로부터 차량이 2개월 이내에 출고될 수 있어야 한다.

수소차를 사면 보조금 외에도 최대 660만원의 세제 감면과 공영주차장 주차요금·고속도로 통행료 50% 감면, 남산터널 혼잡 통행료 면제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현재 서울 시내 수소차 충전소는 10곳(14기)이다. 이는 현재 시에 등록된 수소차 3천110대를 충분히 충전할 수 있는 수준이나 시는 수소 차량 증가에 발맞춰 충전소를 꾸준히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시는 오는 2026년까지 공항버스 300여대를 포함해 시내버스·민간기업 통근버스 등 총 1천300여대를 수소 버스로 전환할 계획이다.

 

정삼모 서울시 친환경차량과장은 "2050년 탄소중립을 위해 친환경 수소차 보급을 확대해 나가는 한편 수소차 충전 인프라도 꾸준히 늘려나갈 것"이라며 "서울이 수소 모빌리티 선도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수소차 보급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서울시, 78개 러닝크루와 사회적약자 위한 '릴레이 기부 런'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오는 4월 서울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일대가 달리기를 테마로 한 '러너스테이션'으로 탈바꿈하는 가운데 여의도 둘레길 8.4㎞를 달리면 사회적 약자를 위한 기부금이 적립되는 '기부 런'(RUN) 행사가 열린다. 서울시는 13일부터 4월30일까지 전국에서 활동 중인 78개 러닝크루와 함께 '릴레이 기부 챌린지 런'을 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챌린지 런에는 와우산30(WAUSAN30)·SRC 러닝크루 등 전국 곳곳에서 활동하는 78개의 러닝크루가 순차적으로 참여한다. 러닝에 참여한 크루가 다음 크루를 지정해 기부런을 이어가는 방식이다. 참여 인원 1명당 840원이 적립되며 참여 인원·누적 거리를 기준으로 1km당 100원씩 LG전자에서 기부금을 제공한다. 기부금은 장애인과 운동 약자 등을 위한 생활체육 프로그램에 활용될 예정이다. 코스는 여의나루역 이벤트광장을 출발해 여의롤장∼서울마리나∼샛강생태공원 보행육교∼여의2교∼서울교∼전망마루∼여의도 제5주차장 건너편∼여의상류 IC 교차로∼여의도 한강공원 민속놀이마당∼여의나루역 이벤트광장으로 돌아오는 8.4km 구간이다. 시는 러너스테이션을 찾은 시민 누구나 기부런에 동참할 수 있도록 5월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