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3.8℃
  • 황사서울 10.2℃
  • 황사대전 10.4℃
  • 황사대구 10.9℃
  • 황사울산 12.9℃
  • 황사광주 10.6℃
  • 황사부산 13.7℃
  • 구름조금고창 6.6℃
  • 황사제주 13.8℃
  • 맑음강화 10.2℃
  • 맑음보은 6.0℃
  • 맑음금산 5.9℃
  • 구름많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8.8℃
  • 구름조금거제 12.8℃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시, 한강공원 난지캠핑장 리모델링 완료… 4월 재개장

  • 등록 2021.03.17 10:32:33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도심 속 휴식공간으로 사랑받는 난지캠핑장 일대 27,000㎡를 전면 리모델링하고 오는 4월부터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한강사업본부 관계자는 “새로워진 난지캠핑장은 캠핑면당 면적이 약 38% 넓어졌고, 획일화된 캠핑 형태에서 벗어나 ‘캠프파이어존’, ‘글램핑존’ 등 다양한 캠핑 문화가 도입되었으며, 고정형 텐트 대신 개인 물품을 사용하여 안전하고 쾌적한 이용이 가능하다”며 “이러한 변화는 노후한 시설과 상시 설치된 텐트의 위생 문제, 텐트 간 밀집 등 문제점을 대폭 개선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강사업본부에 따르면 4월 1일부터 다시 문을 여는 난지캠핑장에서 주목할 점은 넓고 쾌적해진 공간, 다양하게 누리는 캠핑문화, 안전하고 편리한 이용을 위한 운영방식의 변화 ,요금체계 조정을 통한 시민 부담 완화 등을 들 수 있다.

 

첫째, 공간이 넓고 쾌적해졌다. 대여 공간의 면적을 늘리고 캠핑면수를 172면에서 124면으로 줄여 밀집도를 낮추었으나, 다양한 시설을 조성‧배치해 총 수용인원은 970명에서 900명으로 크게 줄어들지 않도록 했다.

 

둘째, 다양한 캠핑문화를 누릴 수 있다. 지정된 자리에서 캠핑을 즐기는 ‘일반캠핑존’(83면)부터 사계절 간편하게 캠핑을 즐길 수 있는 ‘글램핑존’(5면), 잔디밭에서 놀이 활동과 캠핑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리캠핑존’(36면)까지 총 124면의 캠핑 공간이 운영된다.

 

캠핑을 하지 않고 바비큐만 즐기러 오는 사람들을 위해 26개의 화덕이 설치된 ‘바비큐존’을 마련했다. 공간 구분을 통해 이동이 편리해지고, 캠핑장 내 혼잡도가 낮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풍부한 녹지공간을 조성해 산책을 즐기거나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도 있다. 화장실과 개수대 등 편의시설도 리모델링하고, 신규 설치했다.

 

타오르는 장작불을 멍하게 바라보며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불멍’을 즐기는 ‘캠프파이어존’도 5개소 설치됐다. 여름철 어린이들이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실개천’과, 소규모 공연이 가능한 ‘야외무대’는 활기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셋째, 이용 시민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운영 방식도 바뀌었다. 건전하고 안전한 가족여가 캠핑문화 조성을 위해 매점에서 주류․조리음식․폭죽 등 캠핑장 이용에 부적절한 물품은 판매하지 않는다. 텐트 및 그늘막, 바비큐그릴 등 캠핑용품의 대여도 불가능하다. 개인․공중 보건위생 등 청결 문제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글램핑존 외의 공간을 이용할 경우 캠핑용품은 직접 준비해야 한다.

 

넷째, 시민 부담 완화를 위해 요금체계를 조정했다. 입장료‧대여료 등 복잡했던 요금체계 대신, 예약 시 시설 이용료만 결제하면 된다. 불필요한 요금 부담을 줄여 이용요금도 한결 저렴해졌다. 이용요금은 ‘일반․프리캠핑’은 15,000~20,000원, ‘글램핑존’은 100,000원이며 ‘바비큐존’ 10,000~20,000원, 캠프파이어존 5,000~10,000원으로, 서울시 내 캠핑장 요금 수준에 맞추어 책정됐다.

 

이용을 위해서는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시스템(yeyak.seoul.go.kr)에서 사전예약이 필요하다. 매월 15일에 다음 달 이용 예약이 가능하며, 이용 당일 오후 2시까지 예약해야 한다. 예약 신청 후 2시간 내 결제를 해야 하고, 미결제 시 자동 취소된다.

 

예약을 취소할 경우, 이용예정일 2일 전까지는 전액 환불, 1일 전에는 70%가 환불되며, 당일 취소와 당일 예약 후 미입실(노쇼)의 경우 환불이 불가능하다. 기후변화 또는 천재지변으로 불가피하게 취소하는 경우 전액 환불된다.

 

이용시간은 ‘일반․프리캠핑’의 경우 오후 2시 입장, 익일 오전 11시 퇴장(12월~2월은 오후 2시 입장, 당일 오후 9시 퇴장)이며 ‘글램핑존’은 오후 3시에 입장해 익일 11시에 퇴장해야 한다.

 

‘바비큐존’과 ‘캠프파이어존’은 1일 2회전으로 운영한다. 바비큐존의 경우 1차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고, 2차는 오후 5시부터 10시까지이다. 캠프파이어존은 1차는 오후 5시부터 8시까지이고, 2차는 오후 8시부터 11시까지이다. 다만 12~2월의 경우 2차 이용 퇴장시간이 1시간씩 앞당겨진다.

 

한강사업본부는 당분간은 코로나19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전체 입장 인원 비율을 조정하고, 일행 수에 제한을 두어 운영하고, 캠핑장 이용 시 체온 측정, 출입명부 작성 등 방역절차에 협조하고, 음식물 섭취 외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도 철저히 준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용목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많은 시민여러분께 사랑받는 난지캠핑장이 보다 쾌적하고 편리한 공간으로 재탄생했다”며 “야외 휴식공간으로서 안전하고 건전한 캠핑문화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