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19.8℃
  • 맑음강릉 24.1℃
  • 황사서울 19.6℃
  • 황사대전 22.5℃
  • 황사대구 24.8℃
  • 황사울산 23.8℃
  • 황사광주 23.0℃
  • 황사부산 19.4℃
  • 구름조금고창 22.2℃
  • 황사제주 21.0℃
  • 맑음강화 17.7℃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2.4℃
  • 구름많음강진군 21.9℃
  • 구름많음경주시 25.2℃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정치

오세훈 2,79만8,788표로 서울시장 당선

“서울의 심장이 다시 뛰게 할 것”

  • 등록 2021.04.08 06:56:26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4.7재보궐선거에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꺾고 당선됐다. 

 

이번 선거에는 전체 유권자 8,42만5,869명 중 4,90만2,630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이중 오 후보가 57,5%인 2,79만8,788표를 획득해 1,90만7,336표(39.18%)를 득표한 박 후보에 89만1,452표 차이로 승리했다. 

 

또한 지난 2018년 6·13 지방선거 당시 서울시장 선거에서 민주당이 서초구를 제외한 24개 자치구에서 승리했던 것과 달리 이번 선거에서는 오 당선인이 25개구에서 전부 승리했다.

 

오세훈 당선인은 “시민들에게 찾아가고 현안을 해결하는 시장이 되겠다”며 “천금 같은 기회 주신 만큼 분골쇄신해 서울의 심장이 다시 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 “박원순 전 시장의 성추행 피해 직원이 편안하게 복직할 수 있도록 지원 할 것”이라고 한 뒤 “야권 단일화를 위해 힘써준 안철수 후보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