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흐림동두천 16.7℃
  • 맑음강릉 24.2℃
  • 황사서울 18.0℃
  • 황사대전 22.0℃
  • 황사대구 25.2℃
  • 황사울산 22.7℃
  • 황사광주 22.2℃
  • 황사부산 18.1℃
  • 구름많음고창 20.9℃
  • 황사제주 24.8℃
  • 흐림강화 14.6℃
  • 구름많음보은 21.4℃
  • 구름많음금산 21.8℃
  • 구름많음강진군 20.8℃
  • 맑음경주시 24.9℃
  • 맑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행정

신월여의지하도로 민․관 통합 재난대응훈련 실시

  • 등록 2021.04.16 10:37:05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국내 최초 도심 내 대심도 지하터널 개통(16일)을 앞둔 지난 13일 오후 지하재난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민·관 통합 재난대응 종합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훈련은 200여대의 차량을 동원해 시 관련부서, 소방서, 구청, 경찰서 등이 참여한 가운데 신월여의지하도로(구 제물포터널) 전구간(양천구 신월IC~영등포구 여의도동)에 걸쳐 진행됐다.

 

훈련은 여의도에서 신월IC 방향 약 3.5km 지점에서 차량화재로 인한 다중추돌사고를 가정해 △최초 신고 및 관계인 초기대응 △서울시 단위 통합 재난대응 △수습복구 단계 전환 등 3단계로 진행됐다.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대심도 터널의 위험성과 재난대응 특수요인을 선제적으로 파악하고 차별화된 대응체계를 구축해 유사시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는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개통한 신월여의지하도로는 대심도 지하터널의 안전성을 위해 국내외 터널의 사고사례를 면밀히 분석하여 위험요소의 사전예측과 장애요인을 미연에 방지하는 시스템이 설치되어 있다.

 

최태영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장은 “증대되는 대도심 대형재난 유발 요인을 고려하여 재난대응역량을 체계적으로 강화해왔다”며 “서울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도시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