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08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구청

대림2동, ‘골목길 반상회’로 쓰레기 문제 해결

  • 등록 2017.09.05 09:48:01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 대림2동은 지역 내 상습무단투기 장소에서 주민과 함께 무단투기의 심각성을 공유하고 청결한 마을 만들기를 실천하기 위해 ‘골목길 반상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림2동은 영등포구에서도 외국인 인구가 가장 많은 지역이며, 단독주택 사이 좁은 골목길이 많아 열악한 청소 여건에 있다. 구는 현장중심 골목길 반상회를 통해 올바른 쓰레기 배출방법을 정착시키고 무단투기를 근절해 대림2동을 청결한 마을로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먼저 사전조사를 통해 주택가 골목길 무단투기 다발지역 58개소를 반상회 장소로 선정, 지난 7월부터 각 통별 골목길 반상회를 실시해오고 있다. 반상회는 매월 통장회의 시 일정을 협의해 통반장, 건물주, 점포주, 인근 거주 주민, 주민센터 동장 및 직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다.


반상회에서는 종량제봉투 사용하기, 배출시간 지키기, 재활용품 투명봉투에 배출, 내집·내점포 앞 청소하기 등을 알리고 이러한 내용이 담긴 중국어병기 쓰레기배출 방법 홍보물을 배포한다. 인근 상가를 대상으로 대면 홍보도 병행 실시한다.


반상회 후에는 주민들과 함께 현장에 버려져 있는 쓰레기 청소 및 환경을 정비하고 동주민센터 직원 및 통반장이 순찰 및 관리현황을 공유해 사후관리를 지속해 나간다.


골목길 반상회는 지난 7월 시작으로 8월말까지 집중 무단투기 장소 20개소에서 실시됐으며 무단투기 근절 시까지 단속활동과 병행해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갈 계획이다.


구에서는 쓰레기 무단투기 근절을 위해 외국인 대상 올바른 쓰레기 배출 방법을 전파하는 ‘찾아가는 현장홍보’, 배출방법 홍보 현수막 게첨, ‘깨끗한 마을 만들기’ 참여 동의 자율적 서명운동 전개 등 꾸준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조길형 구청장은 “현장에서 쓰레기 무단투기에 대한 심각성을 직접 느끼고 개선해 나가자는 취지에서 골목길 반상회를 실시하고 있다”며 “더 많은 주민들의 참여를 이끌어 내 다함께 깨끗한 영등포를 만들어 나가겠다” 고 전했다.







서남권 문화관광 중심 ‘영등포 관광정보센터’ 개관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는 서남권 문화·관광·쇼핑의 중심지인 타임스퀘어 광장에 ‘영등포 관광정보센터’를 설치하고 오는 12일 공식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관광정보센터’는 국내외 관광객 및 지역주민에게 다양한 관광정보를 제공하고 지역문화 특화사업을 홍보하기 위해 조성됐다. 인근에 영등포역, 타임스퀘어, 메리어트호텔, 신세계백화점 등이 위치해 있는 센터는 지상 1층, 연면적 173㎡(약 52평) 규모의 아트컨테이너로 설치됐다. 주 이용 타켓을 고려해 역동성 넘치는 웨이브 형태의 독특한 외형과 컬러로 설계됐으며 지역 대표 관광자원 소개, 자전거 관광 VR체험, 영등포 히스토리, 지역 브랜드 사업 홍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구성하고 있다. 외부에는 대형 모니터를 설치해 지역 내 대표 관광지 홍보 영상 및 구정 소식을 전하고, 내부에는 여의도 봄꽃축제, 문래예술창작촌 등 영등포 대표 관광지 10곳을 선정해 매력 넘치는 지역관광자원을 홍보한다. 이와 연계해 영등포 대표 관광지를 미리 체험해보는 자전거 VR체험공간을 마련하고 원하는 관광지 정보만 가져갈 수 있도록 맞춤형 리플릿 서비스도 제공한다. 외국인 개별 관광객을 위한 정보검색 및 할인쿠폰을 받을 수